Search

'ROAD FC 밴텀급 챔피언' 김민우, 여수서 장익환과 11월 9일 1차 방어전

고용배기자 l 기사입력 2019-09-23

본문듣기

가 -가 +

 

 

‘ROAD FC 밴텀급 챔피언’ 김민우(26·모아이짐)가 타이틀 수성에 나선다.

 

김민우는 11 9일 여수진남체육관에서 개최되는 굽네몰 ROAD FC 056에서 장익환(32·팀파시) 1차 방어전을 치른다.

 

ROAD FC 밴텀급 타이틀이 걸린 경기로 김민우가 승리하면 1차 방어 성공장익환이 승리하면 새로운 밴텀급 챔피언으로 등극한다.

 

현재 ROAD FC 밴텀급 최강자인 김민우는 타격과 그라운드 기술을 모두 갖춘 파이터다킥과 펀치 모두 파워와 스피드가 뛰어나고주짓수 블랙벨트답게 그라운드 상황에서도 상대를 제압할 수 있다.

 

실제로 김민우는 2019 2 23일 열린 굽네몰 ROAD FC 052에서 ‘타격왕’ 문제훈을 1라운드 2 15초 만에 트라이앵글 초크로 제압해 챔피언이 됐다

 

지난 8일 굽네몰 ROAD FC 055에서 ‘페더급 챔피언’ 이정영이 박해진을 10초 만에 꺾어 ROAD FC 타이틀전 역대 최단 시간 기록을 세우기 전까지 1위 기록이었다.

 

상대 선수로 나서는 장익환은 ‘케이지 위의 낙무아이로 불리는 무에타이 베이스의 파이터다

 

별명에서 알 수 있듯이 무에타이 선수 출신으로 타격 능력이 강점이다. ROAD FC 9경기에 출전, 8 1패의 성적을 거뒀다최근 장대영정상진을 모두 제압하며 ROAD FC 밴텀급 타이틀 도전자로 결정됐다.

 

ROAD FC 김대환 대표는 “ROAD FC 밴텀급 챔피언 김민우의 1차 방어전 상대가 장익환으로 확정됐다

 

장익환은 ROAD FC에서 출전한 9경기에서 단 한 번만 패하고 모두 이기는 등 뚜렷한 성적을 남겼다.

 

ROAD FC 밴텀급 챔피언인 김민우와 상대할 파이터로 가장 적합하다고 생각한다

 

챔피언 벨트를 지켜야 하는 김민우와 챔피언이 되기 위해 독기를 품은 장익환이 명경기를 보여줄 것으로 예상된다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ROAD FC 11 9일 여수 진남체육관에서 굽네몰 ROAD FC 056을 개최권아솔이 샤밀 자프로브와 대결한다. 12 14일에는 그랜드 힐튼 서울에서 굽네몰 ROAD FC 057이 열린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전남동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