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구은행, 적십자 경북지사에 태풍피해 성금 전달

이성현 기자 l 기사입력 2019-10-11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DGB대구은행(은행장 김태오)은 지난 10일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에 태풍 ‘미탁’ 피해 성금 2,000만원을 전달했다.

 

▲ 대구은행, 적십자 경북지사에 태풍피해 성금 전달 (C)적십자 대구

 

이날 전달된 피해성금은 이번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인해 피해를 본 이재민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김태오 대구은행 은행장은 “ 태풍피해를 입은 시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가 심리적 안정을 찾고 조속한 피해복구가 이루어지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강보영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 회장은 “항상 도민을 위해 아낌없이 지원하는 DGB 대구은행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DGB 대구은행은 재난 시, 피해성금 뿐만 아니라 매년 적십자 특별회비 납부, 인도주의 사업지원 등 적십자사와 함께 따뜻한 경상북도를 만드는 데 앞장서고 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