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설리(최진리), 성남 자택서 숨진 채 발견..경찰 사망 경위 파악 중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19-10-14

본문듣기

가 -가 +

▲ 설리 사망 <사진출처=SM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걸그룹 에프엑스(f(x)) 출신 가수 겸 배우 설리(25. 본명 최진리)가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돼 충격을 주고 있다.

 

14일 성남수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1분경 경기 성남시 수정구 심곡동에 위치한 자택 2층에서 사망한 설리를 전날 오후부터 연락이 닿지 않아 집에 방문한 매니저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설리가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망 경위를 파악 중이다. 설리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현재 연락이 닿지 않고 있다.

 

한편, 지난 2005년 드라마 ‘서동요’로 데뷔한 설리는 2009년 걸그룹 에프엑스 멤버로 가요계에 발이 디뎠고, 2015년 팀 탈퇴 후 연기와 예능을 넘나들며 활약했다. 특히 설리는 그동안 노출, 음주 논란 등으로 논란을 빚은 바 있다.  

 

설리는 최근까지 JTBC2 예능프로그램 ‘악플의 밤’ MC를 맡아 활약 중이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