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순천만국가정원, 가을정원페스타 79만명 방문

김두환기자 l 기사입력 2019-10-15

본문듣기

가 -가 +

 

▲ 사진은 순천만국가정원 가을정원

전남 순천시는 지난달 12일부터 시작한 '순천만국가정원 가을정원페스타'79만여 명이 방문해 전년 대비 입장객 8.6%가 증가했다고 15일 밝혔다.

 

가을정원페스타 기간 동안 주말 평균 10만 명씩 약 79만명의 관람객들이 가족, 연인과 함께 소중한 시간을 보냈다.

 

특히 국가정원 서문에서는 공작, 물고기, 사자 등의 꽃 조형물이 시선을 사로잡았고 네덜란드 정원 뒤편의 넓은 코스모스와 핑크뮬리 군락은 많은 연인들의 인생샷 장소로 이름을 올렸다.

 

행사 기간 동안 순천만국가정원에서는 다양한 행사들이 순차적으로 열렸다.

 

순천만생태문화교육원과 순천만국가정원 일원에서 925일부터 27일까지 3일간 기초자치단체 중에서는 처음으로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가 개최되었고순천만 국제교향악축제에서는 정명훈이 지휘하는 오케스트라 공연과 정원 갈라 콘서트 등이 진행되어 가을밤을 낭만으로 물들였다.

 

또 태국정원과 바위정원 인근에서는대한민국 한평정원 페스티벌이 개최되어 정원 작가, 일반인, 학생들이 각각 한평 남짓한 공간에 여러 정원의 모습을 연출전시하여 이색적이고 다양성 있는 정원의 모습을 보여주었다.

 

이와 함께 부대행사로 관람객들을 위한 버스킹과 퍼포먼스 공연이 매주 목요일부터 주말까지 펼쳐져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동문에서는 컨츄리송, 클래식 콰트로, 오카리나 연주 등 다양한 종류의 버스킹이 진행되어 가을정원의 정취를 한껏 고조시켰고, 중국정원 앞에서 진행된 버블쇼, 마술, 넌버벌코믹쇼 등은 가족 관람객들의 호응을 얻었다.

 

순천시 관계자는 "가을정원페스타 행사는 막을 내렸지만 핑크뮬리는 11월까지 개화하고, 가을꽃은 11월 초까지 연출되며, 한평정원 작품은 1년 동안 전시되므로 선선한 가을바람과 함께 가족연인과 순천만국가정원을 방문해 가을의 여유를 만끽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순천만국가정원에서는 12월 말부터 별빛축제가 진행된다. 공룡과 동물을 주제로 나이트사파리’, 별빛으로 물든 라이트가든등 겨울 순천만국가정원의 정취를 관람객들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전남동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