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김한정 의원, 승강기안전공단 형식적 안전점검이 사고를 불렀다

하인규 기자 l 기사입력 2019-10-17

본문듣기

가 -가 +

▲ 김한정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남양주을)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김한정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남양주을)이한국승강기안전공단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발생한 승강기사고가 273건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에 설치된 707,472대의 승강기(엘리베이터, 무빙워크, 에스컬레이터 등) 가운데, 약 1/3이 15년 이상 노후된 승강기로 집계됐다.

 

문제는 5년간 발생한 전체 승강기 사고 273건 가운데, 100건이 이들노후 승강기에서 발생했다.

 

<최근 5년간 노후승강기 안전사고 현황>

구분

총계

2014년

2015년

2016년

2017년

2018년

2019년8월

승강기 사고

273

71

61

44

27

21

49

노후승강기 사고

100

12

26

16

12

8

26

(자료:한국승강기안전공단)

 

이에 노후된 승강기는 설치 시기에 따라, 설치시기가 15년일 경우, 3년마다, 설치시기 25년 이상일 경우, 6개월마다 승강기안전공단의 정밀검사를 시행하고 있다.

 

하지만, 김한정 의원이 분석한 승강기 사고 현황에 따르면, 승강기안전공단의 안전검사에서 합격한지 1개월 이내에 발생한 승강기사고는 5년간 25건이고, 안전검사 합격 6개월 이내에 발생한 총 사고는 143건에 달하고 있다.

 

<최근 5년간 직전검사 후 6개월 이내 안전사고 현황>

구분

1개월

2개월

3개월

4개월

5개월

6개월

사고건수

25

35

21

27

14

21

143

(자료:한국승강기안전공단)

 

김한정 의원은 “최근 경기도 시흥의 A아파트의 추락사고는 설치 과정부터 용접부분에 문제가 있던 예견된 사고였다”며, “형식적인 점검은 하루에도 수십 번 승강기를 이용하는 국민들의 안전에 큰 위협이다”고 한국승강기안전공단의 개선을 촉구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