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민주당 "검찰, 패스트트랙 사건 '한국당' 신속수사" 촉구

황인욱 기자 l 기사입력 2019-10-18

본문듣기

가 -가 +

▲ 이해식 더불어민주당 대변인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황인욱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18일 패스트트랙 충돌 사건 수사와 관련 검찰을 향해 "자유한국당의 명백한 불법행위에 대해 신속하게 수사를 진행하기 바란다"며 "국회의원의 의사당 내 불법 행위는 더 엄정히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해식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국회 정론관 브리핑을 통해 이 같이 밝히고 "국회를 마비시키고 국회의 구성원으로서 스스로 국회의 위상을 실추시킨 한국당 의원 등에 대해 법과 원칙에 따른 단호한 조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대변인은 "국회 패스트트랙 폭력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이 국회방송에 대한 압수수색에 나섰다"며 "법을 위반하고 폭력을 행사한 한국당 의원 등에 대한 엄정하고 공정한 수사를 위해 당시의 구체적 상황이 담긴 영상 자료를 추가 확보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 대변인은 검찰의 이 같은 수사에 대해 "이는 국회 전체의 비극이자 의회 민주주의의 수치"라며 "다시는 국회 내에서 벌어진 일로 사법당국의 힘을 빌리는 일은 없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온갖 불법과 폭력으로 국회를 난장판으로 만든 '국회 패스스트랙 폭력 사건'은 엄정히 책임을 묻되 다시 반복되어서는 안 된다"며 "민주당은 국회개혁을 통해 국회 내 폭력을 근원적으로 뿌리 뽑는 데에 총력을 경주할 것"이라고 말했다.

 

bfrogdgc@gmail.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