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조진웅X이하늬 금융범죄 실화극 ‘블랙머니’, 메인 예고편 공개..적과의 공조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19-10-20

본문듣기

가 -가 +

▲ 조진웅X이하늬 금융범죄 실화극 ‘블랙머니’, 메인 예고편 <사진출처=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아직 끝나지 않은 희대의 금융범죄 사건을 다룬 영화 <블랙머니>가 메인 예고편을 전격 공개했다.(제공/배급: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ㅣ제작: 질라라비, 아우라픽처스ㅣ감독: 정지영)

 

수사를 위해서라면 거침없이 막 가는 ‘막프로’ 양민혁 검사가 자신이 조사를 담당한 피의자의 자살로 인해 곤경에 처하게 되고, 누명을 벗기 위해 사건의 내막을 파헤치다 거대한 금융 비리의 실체와 마주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금융범죄 실화극 <블랙머니>가 메인 예고편을 최초 공개했다.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대한은행 헐값 매각사건을 수사하는 ‘양민혁’(조진웅)의 모습으로 시작한다. 자신이 조사를 담당한 피의자의 자살로 누명을 쓰게 된 서울지검의 ‘막프로’ 검사 ‘양민혁’은 사건을 조사하던 중, 70조가 넘는 은행이 1조 7천억원에 넘어간 대한은행 헐값 매각 사건에 사망한 피의자가 연루된 사실을 알게 된다.

 

‘모든 것은 계획되었다’는 카피와 함께 본격적으로 금융 비리 사건을 파헤치는 문제적 검사 ‘양민혁’이 대한은행의 법률 대리인이자 냉철한 이성과 판단력의 엘리트 변호사 ‘김나리’(이하늬)와 만나게 되면서 서로 다른 입장에 놓여있는 이들의 ‘적과의 공조’가 시작된다.

 

“그거 로비 아니에요. 범죄입니다!”라고 일침을 날리는 ‘양민혁’에게 “증거 찾으셨어요?”라고 날카롭게 맞받아치는 ‘김나리’의 모습이 긴장감을 유발하는 한편, 순탄하지 않을 이들의 사건 추적 과정이 어떻게 펼쳐질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또한 모피아(MOFIA : 재경부 관료 출신 인사들이 퇴임 후에 정계나 금융권으로 진출해 거대한 세력을 구축하는 것을 마피아에 빗댄 말)의 실체를 밝히기 위해 고군분투하던 ‘양민혁’이 격양된 표정과 목소리로 “나는 고발한다!”라고 외치는 마지막 모습은 관객들에게 짜릿하고 통쾌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블랙머니>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끌어올린다.

 

한편, 영화 <블랙머니>는 오는 11월 13일 전국 극장에서 관객들과 만난다.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