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스포츠로 영호남 장애인 하나 되다

이성현 기자 l 기사입력 2019-10-28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 경상북도는 28일 포항실내체육관에서 ‘제5회 영남장애인 한마음 스포츠제전’을 개최했다.

 

▲ 영남장애인한마음스포츠제전 (C) 경북도

 

경북도에 따르면 이날 행사에는 경북을 비롯한 대구, 부산, 울산, 광주 등 영남권 5개 시.도 장애인 체육가족 1,500여명 참가해 장애인의 인식개선 및 장애인체육의 저변확대를 도모하고 나아가 지역 간 화합과 소통의 한마당 대축전으로 치러졌다.

 

특히, 지난 대회와는 달리 광주에서도 참가하여 영남뿐만 아니라 호남지역의 장애인 가족들까지 장애를 넘어 스포츠로 하나가 되는 감동의 축제가 됐다.

 

이번 대회에서는 파크골프, 한궁, 슐런, 투호, 후크볼, 박 터트리기 등 생활체육분야 6개 종목에서 다양한 유형별 장애인들이 열띤 응원 속에서 선의의 경쟁을 펼쳐 대회의 흥미와 즐거움을 더했다.

 

또한, 장애인 보장구 및 보청기 수리, 장애인 심리상담 등 다양한 홍보.체험부스를 운영하여 장애인들에게 유용한 정보와 서비스 및 즐길 거리를 제공하였고, 한마음노래자랑대회 등 5개 시.도 참가단의 어울림 화합 한마당도 펼쳐져 참가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았다.

 

장철웅 경상북도 체육진흥과장은 “이번 대회를 통해 영남권 시.도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도전과 성취의 기쁨을 함께 누리고, 모든 장애인들에게 자긍심과 용기를 심어주고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는 뜻깊은 제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