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탑리여자중, 전국학교스포츠클럽 소프트볼대회 준우승

이성현 기자 l 기사입력 2019-11-04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경북 의성】이성현 기자= 경북 의성 탑리여자중학교(교장 이택준)는 지난 11월 2일부터 3일까지 이틀에 걸쳐 강원도 춘천시 고구마섬 야구장에서 열린 2019학년도 제12회 전국 학교스포츠클럽 소프트볼대회에 참가하여 중등부 2위 자리에 올랐다고 4일 밝혔다.

 

▲ 탑리여자중, 전국학교스포츠클럽 소프트볼대회 준우승 (C)탑리여자중

 

이번 대회는 전국 시.도교육청의 예선을 거쳐 각 시도의 대표들이 모여서 겨루는 것으로 탑리여자중학교는 경상북도를 대표하여 출천하여 전국에서 온 대표 중학교들과 기량을 겨뤘다.

 

첫 경기는 천안 신방중학교를 맞아 3학년 김현지의 만루 인사이드파크 홈런에 힘입어 4대8로 승리를 거두고 작년 우승팀인 서울의 성신여중에게는 2대1로 석패, 남은 진주동중과 대전대성중을 연달아 이기며 3승1패로 대회를 마감했다.

 

학생수가 24명에 불과한 학교에서 교내 스포츠클럽의 일환으로 시작한 소프트볼 동아리가 전국 준우승의 쾌거를 이뤘다.

 

담당교사인 정용기교사의 전문적인 지도를 통하여 학생들은 아침 시간과 방과후 시간을 활용해 연습을 하며 3년간의 최선을 다한 노력과 꾸준한 도전 끝에 전국대회에 진출하여 좋은 성적까지 내는 성과를 이뤘다.

 

탑리여중 이택준교장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 최선을 다한 학생과 지도교사의 부단한 노력 속에 소프트볼 선수단이 학교의 자긍심을 높이고 좋은 성적을 거두어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