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충북도의회 이의영 의원, 미세먼지 저감 대책 촉구

임창용 기자 l 기사입력 2020-01-14

본문듣기

가 -가 +

▲ 충북도의회 미세먼지 대책위 이의영 위원장이 초미세먼지의 주요원인으로 지목받고 폐기물 소각장 신설 방지 등 실효성 있는 조치 방안 마련을 촉구했다. (C)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도의회 미세먼지 대책 특별위원회 이의영(더불어민주, 청주 제12)위원장이 14일 제378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초미세먼지의 주요원인으로 지목받고 폐기물 소각장 신설 방지, 폐기물·관리 감독 체계 강화 등 실효성 있는 조치 방안 마련을 강력 촉구했다.

 

이 위원장은 충북에 밀집되어 있는 폐기물 소각장이 도민의 건강과 생명을 위협하는 초미세먼지의 주요 원인임에도 충북도에서 이에 대한 문제의 심각성과 인식이 부족하고 대책 마련도 매우 미흡한 상황이라고 지적하며 다양한 정책을 제안했다.

 

이 위원장은 첫째 지난해 45분자유 발언을 통해 언급한 사업장폐기물 관리 감독을 위한 전담 TF팀과 미세먼지 대책을 종합적으로 추진할 수 있는 전담 조직을 강화해 빈틈없는 미세먼지 대응 체계를 구축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둘째, “미세먼지 저감 사업의 예산 증액으로 단기적 효과를 극대화하고, 중장기적으로는 국가미세먼지정보센터, 국가기상위상센터 등 충북도가 가진 우수한 과학기술 기반 등을 활용해 미래 먹거리 산업인 환경기반산업 육성에 선제적 역할을 맡아 줄 것을 요구했다.

 

셋째, “미세먼지 감소 및 대처방법에 대한 도민교육 강화로 미세먼지를 줄이려는 도민의 참여의지를 실천으로 유도할 수 있는 신규 교육프로그램 발굴과 확대 운영을 당부했다.

 

이 위원장은 지금 충북은 미세먼지라는 재난에 직면한 상황으로 적절한 대응시기를 놓칠 경우 그 피해는 고스란히 도민에게 돌아갈 것이라며 “164만 도민이 미세먼지 공포에서 벗어나 안전하고 깨끗한 공기를 마음껏 마실 수 있는 안전한 충북, ’깨끗한 충북이 실현될 수 있도록 미세먼지 저감 대책을 적극 추진해 달라고 강력 주장했다.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