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안동시, 국토부‘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사업 공모’선정

이성현 기자 l 기사입력 2020-02-14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경북 안동】이성현 기자= 안동시는 12일 국토교통부에서 공모한 ‘2020년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돼 국비 6억 원을 지원받는다고 14일 밝혔다.

 

▲ 안동시청 전경 (C) 안동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사업은 방범·교통·재난·환경 등 분야별 도시통합관리를 기반으로 경찰과 소방 등 관계기관과 연계 구축해 재난 발생 시 즉각적인 대응체계를 갖추는 도시 안전망 기반 구축사업이다.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이 도시에 적용되면 방범·재난·교통·환경 등 도시의 주요 정보가 유기적으로 연계되어 도시 관리의 효율성이 높아지고 보다 편리한‘스마트 도시’로 운영될 수 있게 된다.

 

지금까지는 112, 119 등 재난 안전 체계가 개별 운용돼 긴급 상황 발생 시시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를 위한 골든타임 확보에 한계가 있었으나, ‘스마트시티 통합 플랫폼’으로 연계되면 긴급 상황 발생 시 골든타임 단축 등 시민에 대한 안전 서비스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시는 이번 공모 선정으로 확보된 국비 6억 원, 도비 1억 8천만 원, 시비4억 2천만 원 등 총 12억 원을 들여 올해 안에 112센터 긴급영상 지원, 112긴급출동 지원, 119 긴급출동 지원, 재난 상황 긴급대응 지원, 사회적 약자지원 등 5대 연계 서비스를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으로 안동시 전역에서 발생하는 긴급 상황에 더욱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게 됐다”며 “이번 사업이안전 도시 안동을 만드는 데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