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흥국생명 배구팬들, "옐레나 교체하라" 트럭 시위.. 조만간 결론날듯

김영국 기자 l 기사입력 2024-01-16

본문듣기

가 -가 +

▲ 흥국생명 배구팬들, '옐레나 교체 촉구' 트럭 시위 장면... 서울 종로구 흥국생명 본사 앞(2024.1.16)  © 흥국생명 배구팬 갤러리

 

 

흥국생명 외국인 선수인 옐레나(27·196cm) 교체를 요구하는 팬들의 목소리가 거세지고 있다.

 

'디시인사이드 흥국생명 배구단 마이너 갤러리'에서 활동하는 흥국생명 팬들은 16일 서울시 종로구 새문안로 흥국생명 본사 앞에서 옐레나 선수의 교체를 요구하는 트럭 시위를 전개했다.​

 

이들은 트럭 시위 차량 전광판을 통해 "공격 효울 -10%, 불성실한 태도, 옐레나 OUT", "형편없는 경기력, 멀어지는 리그 1위, 옐레나 OUT", "능력없는 용병, 미래없는 흥국, 옐레나 OUT", "감정 조절 X, 프로 의식 X, 옐레나 OUT" 등의 문구를 내보냈다.​

 

흥국생명 구단(구단주 임형준), 아본단자 감독을 향해 옐레나 교체를 촉구한 것이다.​

 

경기력 부진, 불성실한 태도 논란에 '팬들 격노'

 

▲ 흥국생명 배구팬들, '옐레나 교체 촉구' 트럭 시위 장면  © 흥국생명 배구팬 갤러리

 

 

흥국생명은 올 시즌 V리그에서 우승을 목표로 하는 팀이다. 또한 여자배구 세계 최고 슈퍼스타인 김연경 열풍을 등에 업고, 남녀 14개 팀을 통틀어 독보적인 관중수를 자랑하며 V리그 흥행을 주도하고 있다.​

 

흥국생명은 1~2라운드까지 김연경-옐레나 쌍포의 활약으로 여자부 1위를 질주했다. 그러나 3라운드부터 현대건설에 1위 자리를 내주고 2위로 내려갔다. 4라운드가 진행 중인 16일 현재, 1위 현대건설과 2위 흥국생명은 승점 5점 차이를 유지하고 있다. 흥국생명의 경기력에 따라 1위를 탈환할 수도, 더 간격이 벌어질 수도 있는 상황이다.​

 

3~4라운드에서 흥국생명이 부진한 경기력을 보인 이유는 여러 가지가 복합적으로 작용했다. 빡빡한 경기 일정으로 인한 선수들 체력 저하, 주전 세터의 토스와 경기 운영 능력 부족, 서브 리시브와 디그 등 수비력 약화, 아포짓 외국인 선수인 옐레나의 부진 등이다.​

 

특히 옐레나는 부진한 경기력뿐만 아니라, 경기에 임하는 태도 논란까지 불거지면서 배구계와 팬들로부터 많은 비판을 받았다. 경기 도중 동료 선수에게 불만을 표시하거나, 감독의 지시에 불성실한 태도로 비춰지는 모습을 종종 노출했기 때문이다. 이는 팀 분위기를 떨어뜨리고, 팬들의 분노를 자극했다.

 

그런 가운데, 지난 12일 흥국생명-한국도로공사 경기에서 옐레나가 보여준 경기력과 태도가 결정타가 됐다.

 

옐레나는 이날 경기에서 8득점에 공격 효율 마이너스(-) 10%를 기록했다. 팀의 주 공격수 역할을 해야 할 아포짓 외국인 선수로서 충격적인 기록이었다.​

 

비록 이날 경기는 김연경과 레이나의 맹활약으로 승리하긴 했지만, '옐레나 교체가 불가피하다'는 여론에 기름을 부은 격이 됐다.​

 

이날 경기 직후 아본단자 흥국생명 감독도 언론 기자회견에서 "옐레나가 이렇게 경기를 하면 드릴 말씀이 없다. 외국인 선수가 공격 효율이 마이너스로 나와버리면 안된다"며 답답한 심경을 토로했다. 

 

아본단지 감독 결단·내용 '이목 쏠려'

 

배구계에서도 '흥국생명이 옐레나와 계속 동행하기 어려운 상황 아니냐'는 인식이 커지고 있다. 흥국생명 구단과 아본단자 감독도 더 이상 손놓고 있을 수만은 없는 상황이 됐다.​

 

흥국생명 구단과 코칭스태프의 올 시즌 최고 목표는 V리그 챔피언결정전 우승이다. 때문에 외국인 선수가 우승에 도움은커녕 마이너스가 된다면 교체는 불가피할 수밖에 없다. ​

 

교체 여부에 대한 결정도 더 이상 늦추기 어려운 상황이다. V리그가 오는 20일부터 29일까지 10일 동안 경기가 없는 올스타 브레이크 기간이기 때문이다. 만약 외국인 선수를 교체한다면, 이 기간 전에 결정해야 외국인 선수 공백 상태를 최소화할 수 있다.​

 

일각에선 지금은 옐레나를 교체할 것인가 말 것인가의 단계는 지난 것으로 보는 시각도 있다. 어떤 선수가 흥국생명의 새로운 외국인 선수로 올 것인가로 관심의 초점이 옮겨간 상황이란 뜻이다.

 

최종 결정권자인 아본단자 감독이 옐레나 교체든 계속 동행이든, 이번 주 안에는 결정할 것으로 전망된다.  englant7@gmail.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eungkuk Life Volleyball Fans, Truck Protest, “Replace Yelena”... Will likely come to a conclusion soon

 

-Reporter Kim Young-guk

The voices of fans demanding the replacement of Heungkuk Life Insurance's foreign player Yelena (27, 196 cm) are growing stronger.

 

On the 16th, Heungkuk Life Insurance fans who are active in the 'DC Inside Heungkuk Life Insurance Volleyball Team Minor Gallery' staged a truck protest in front of Heungkuk Life Insurance headquarters in Saemunan-ro, Jongno-gu, Seoul, demanding the replacement of Yelena.​

 

Through the electronic display board of the protest truck, they said, "Attack efficiency -10%, insincere attitude, Yelena out", "Poor performance, first place in the league moving away, Yelena out", "Incompetent mercenary, Heungkuk with no future, Yelena out", " Phrases such as "Emotion control X, professionalism X, Yelena OUT" were sent out.

 

Heungkuk Life Insurance Club (owner Lim Hyeong-jun) urged coach Abondanza to replace Jelena.​

 

'Fans are furious' over controversy over poor performance and insincere attitude

 

▲ Heungkuk Life Insurance volleyball fans, truck protest scene ‘calling for Yelena’s replacement’ © Heungkuk Life Insurance Volleyball Fan Gallery

 

Heungkuk Life Insurance is a team aiming to win the V-League this season. In addition, riding on the popularity of Kim Yeon-kyung, the world's best superstar in women's volleyball, it is leading the V-League success by boasting an unrivaled number of spectators across 14 men's and women's teams.​

 

Heungkuk Life Insurance took first place in the women's division thanks to the performance of Kim Yeon-kyung and Yelena Ssangpo in the first and second rounds. However, starting from the 3rd round, they lost 1st place to Hyundai Engineering & Construction and fell to 2nd place. As of the 16th, with the 4th round in progress, 1st place Hyundai Engineering & Construction and 2nd place Heungkuk Life Insurance maintain a 5-point gap. Depending on Heungkuk Life Insurance's performance, they may regain first place or the gap may widen further.​

 

The reason why Heungkuk Life Insurance showed poor performance in the 3rd and 4th rounds was due to several factors. These include a decline in players' stamina due to the tight game schedule, the starting setter's lack of toss and game management skills, weakened defensive skills such as serve, receive and dig, and the poor performance of Jelena, an apologetic foreign player.​

 

In particular, Yelena received a lot of criticism from the volleyball world and fans, not only for her poor performance, but also for her attitude toward the game. This is because he often expressed dissatisfaction with fellow players during the game or was seen as being disloyal to the coach's instructions. This lowered the team atmosphere and provoked the fans' anger.

 

Meanwhile, Yelena's performance and attitude in the Heungkuk Life Insurance-Korea Expressway Corporation match on the 12th became the deciding blow.

 

Yelena scored 8 points and had an offensive efficiency of minus 10% in this game. It was a shocking record for an abusive foreign player who was supposed to be the team's main striker.​

 

Although this day's match was won thanks to the great performances of Kim Yeon-kyung and Raina, it only fueled the public opinion that 'Jelena's replacement is inevitable.'

 

Immediately after the game on this day, Heungkuk Life Insurance coach Abondanza also expressed his frustration at a press conference, saying, "If Jelena plays like this, I have nothing to say. Foreign players should not have negative offensive efficiency."

 

Abon Complex director's decision and content 'attention is focused'

 

Even in the volleyball world, there is a growing awareness that ‘Isn’t it difficult for Heungkuk Life Insurance to continue to accompany Yelena?’ Heungkuk Life Insurance and coach Abondanza can no longer sit idle.​

 

The highest goal of the Heungkuk Life Club and coaching staff this season is to win the V-League championship. Therefore, if a foreign player becomes a negative rather than helping the team win, replacement is inevitable. ​

 

It is difficult to delay the decision on whether to replace it any longer. This is because the V League is an All-Star break period with no games for 10 days from the 20th to the 29th. If a foreign player is to be replaced, the decision must be made before this period to minimize the absence of foreign players.​

 

Some believe that the stage of whether to replace Yelena or not has passed. This means that the focus of attention has shifted to which player will be Heungkuk Life Insurance's new foreign player.

 

 

Coach Abondanza, who makes the final decision, is expected to decide within this week whether to replace Jelena or continue with her. englant7@gmail.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