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충주시, 탄금호국제조정경기장 강추위 속 전지훈련 선수들 ‘구슬땀’

임창용 기자 l 기사입력 2024-01-18

본문듣기

가 -가 +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주 탄금호국제조정경기장이 전지훈련 선수들로 북적이고 있다.

 

시는 2024 조정 국가대표 상비군 및 전국의 대학, 실업팀 조정 선수들이 연초부터 주기적인 일정으로 탄금호조정경기장에 캠프를 차린 뒤 훈련하고 있다고 밝혔다.

 

충주시체육회는 강추위 속에서도 구슬땀을 흘리며 훈련하고 있는 조정 국가대표 상비군 및 전국의 조정팀 선수들을 격려하기 위해 음료, 생수 등을 전달한 바 있다.

 

탄금호조정경기장은 넓은 수면과 선수단의 훈련에 필요한 전국 최상급의 훈련장을 비롯한 휴게실, 회의실, 샤워 및 탈의실 등 각종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다.

 

특히, 지난해 6월 준공된 실내조정훈련장 덕분에 겨울에도 물에서 훈련할 수 있어 전지훈련장으로 선수들에게 호응도가 높아 준공 이후 매월 800명 정도 이용하고 있다.

 

시는 조정경기장 및 수안보다목적체육관에 전지훈련 유치가 지역 상인들을 위한 지역경제활성화에 한몫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형채 체육진흥과장은 “충주시는 종합운동장, 조정경기장, 수안보다목적체육관을 비롯해 국내 최상급의 체육시설을 갖추고 있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홍보와 지원으로 국내·외 많은 선수가 충주시를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ungju City, Tangeumho International Rowing Stadium: Athletes sweating hard amid strong cold weather

Popular as a training ground for many players, including the national team, universities, and business teams.

-im changyong reporter

 

Chungju Tangeumho International Rowing Stadium is crowded with athletes training.

 

The city announced that the 2024 national rowing team standings and rowers from universities and business teams across the country have been training after setting up camp at the Tangeumho Rowing Stadium on a regular schedule since the beginning of the year.

 

The Chungju City Sports Council delivered drinks, bottled water, etc. to encourage the national rowing team and rowing team players across the country who are training hard despite the intense cold weather.

 

Tangeumho Rowing Stadium is equipped with various convenient facilities such as a large water surface and the nation's best training ground for training of athletes, as well as a lounge, conference room, shower and locker room.

 

In particular, thanks to the indoor rowing training center, which was completed in June of last year, they can train in the water even in the winter, so it has been very popular with athletes as a field training center, and about 800 people have been using it every month since its completion.

 

The city expects that hosting field training at the rowing stadium and Suan Boda-purpose Gymnasium will play a role in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for local merchants.

 

Kim Hyeong-chae, head of the Sports Promotion Department, said, “Chungju City has the best sports facilities in the country, including a sports complex, rowing stadium, and Suan Boda-purpose Gymnasium.” He added, “We will continue to do our best to ensure that many domestic and foreign athletes visit Chungju City through active promotion and support.” “I will do my best,” he said.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