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아시안컵’ 한국, 사우디에 승부차기 끝 승리..클린스만호 8강 진출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4-01-31

본문듣기

가 -가 +

▲ ‘아시안컵’ 한국, 사우디에 승부차기 끝 승리 <사진출처=tvN SPORTS>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클린스만호가 중동의 강호 사우디아라비아를 승부차기 끝에 물리치고 8강에 진출했다. 

 

31일(한국시간) 새벽 1시 열린 ‘2023 AFC 아시안컵 카타르’에서 한국 축구 대표팀은 120분 연장전과 승부차기 끝에 극적으로 8강행 티켓을 획득했다.

 

후반 1분 만에 실점한 한국은 경기 종료 직전인 후반 54분, 조규성의 극적인 헤더로 1-1을 만들어 승부를 연장전으로 끌고 갔다. 연장전에서 골이 터지지 않았지만 이어진 승부차기에서 조현우가 상대편 3, 4번 키커의 슈팅을 연이어 막아내면서 승리했다.

 

특히 조별리그 3경기에 모두 선발 출전했으나 무득점에 그쳤던 스트라이커 조규성은 결정적인 대회 첫골로 ‘해결사’ 역할을 톡톡히 했다. 

 

조별 리그 기간 동안 박주호 해설위원이 진행하는 tvN SPORTS 유튜브 ‘퇴근길 LIVE’에서 늘 굳은 얼굴로 지나갔던 조규성이지만, 오늘만큼은 인터뷰에 응하며 맘껏 승리의 기쁨을 누렸다. 

 

조규성은 “해낼 줄 알았다”는 박주호 해설위원에게 “운이 좋았다”고 겸손히 말하면서도 함박 웃음을 숨기지 못하며 팬들에게 손하트를 선보였다. 조규성은 인터뷰를 통해 “동점골은 (크로스를 올려준) 설영우 선수가 만들어준 골이다. 100% 영우에게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며 “늦은 시간까지 경기를 시청해준 시청자들에게 감사하다”고 인사를 남겼다.

 

또한 승부차기 승리의 주역 골키퍼 조현우는 “많이 떨렸지만 저의 판단을 믿었다. 너무 기분이 좋다”며 시청자들을 향해 ‘쌍따봉’을 날렸다. 이날 ‘퇴근길 LIVE’는 평일 새벽 4시에 진행됐음에도 불구하고 라이브 시청자가 8만 명 이상 몰리면서 화제성을 입증했다.  

 

한편, tvN과 tvN SPORTS는 오는 2월 3일 한국시간 오전 0시 30분에 열리는 대한민국과 호주와의 준결승 진출전을 독점 생중계한다. ‘명불허전’ tvN SPORTS 해설군단, 믿고 보는 배성재 캐스터와 ‘슈퍼맨’ 박주호, ‘환카콜라’ 김환 해설위원이 총 출동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sian Cup’ Korea wins against Saudi Arabia in penalty shootout… Klinsmann advances to quarterfinals

 

Cho Gyu-sung's dramatic header goal and Cho Hyun-woo's penalty shoot-out win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Klinsmann defeated Middle East powerhouse Saudi Arabia in a penalty shootout and advanced to the quarterfinals.

 

At the ‘2023 AFC Asian Cup Qatar’ held at 1 a.m. on the 31st (Korean time), the Korean national soccer team dramatically won a ticket to the quarterfinals after 120 minutes of overtime and a penalty shootout.

 

Korea conceded a goal in the first minute of the second half, but in the 54th minute of the second half, right before the end of the game, Cho Kyu-sung's dramatic header made it 1-1 and sent the game into overtime. Although no goal was scored in overtime, Jo Hyun-woo won the penalty shootout that followed by blocking shots from the opposing team's 3rd and 4th kickers.

 

In particular, striker Cho Gyu-seong, who started all three group stage games but scored no goals, played the role of a ‘solver’ with the decisive first goal of the tournament.

 

During the group stage, Jo Gyu-seong always passed by with a stern face on the tvN SPORTS YouTube ‘On the way home from work LIVE’ hosted by commentator Park Joo-ho, but today he was interviewed and enjoyed the joy of victory to his heart’s content.

 

Jo Kyu-sung humbly said to commentator Park Joo-ho, who said, “I knew I could do it,” that he was “lucky,” but couldn’t hide his big smile and showed his fans a heart-shaped hand. Cho Gyu-seong said in an interview, “The equalizing goal was made by Seol Young-woo (who delivered the cross). He said, “I want to say thank you to Youngwoo 100%,” and “Thank you to the viewers who watched the game until late at night.”

 

In addition, goalkeeper Cho Hyun-woo, who played a leading role in the penalty shootout victory, said, “I was very nervous, but I trusted my judgment. “I feel so good,” he said, giving a ‘double hit’ to the viewers. On this day, ‘On the way home from work LIVE’ proved to be a hot topic, attracting more than 80,000 live viewers even though it was held at 4 a.m. on a weekday.

 

Meanwhile, tvN and tvN SPORTS will exclusively broadcast live the semifinal advance match between Korea and Australia, which will be held on February 3 at 0:30 a.m. Korean time. The tvN SPORTS commentary corps, which is famous for its reputation, is joined by trustworthy caster Bae Seong-jae, ‘Superman’ Park Joo-ho, and ‘Hwanka Cola’ commentator Kim Hwan.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