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포항시체육회 레슬링 김진명, 손상현 선수 국가대표 발탁

박영재 기자 l 기사입력 2024-02-07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포항】박영재 기자=지난 2월 4일부터 2월 6일까지 3일간 강원도 평창군 평창국민체육센터에서 개최된 2024년 국가대표 2차 및 최종선발대회에서 포항시체육회(회장 나주영) 레슬링 실업팀 손상현(F61kg), 김진명(F92kg) 선수가 남자부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국가대표에 발탁됐다.

 

(C) 포항시체육회



7일, 포항시체육회에 따르면 올해 국가대표 1차 선발대회에 이어 개최된 이 대회는 각 체급별 풀리그전으로 진행됐다. 국가대표 최종 선발전에서 손상현 선수는 정수범(용인대)에 10:2 승, 이중일(칠곡군청) 10:0 승. 김진명 선수는 임학수(울산남구청)선수에 11:0 승, 장우민(화청군청)선수에 기권승(부상)으로, 2명의 선수 모두 2전 2승의 압도적인 승리를 이끌며 국가대표 선수로 발탁 됐다. 또한 올해 4월 11일부터 4월 16일까지 기르기스탄 비슈케크에서 개최되는 2024년도 아시아선수권대회 출전권을 획득했다.

 

특히, 레슬링 실업팀을 지도하고 있는 박광선 감독은 수년간 지역 및 경북 레슬링 발전을 위해 꿈나무 선수 발굴 및 전문선수 육성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2024년 국가대표 2차 및 최종선발 레슬링대회에서 국가대표(손상현, 김진명) 2명의 선수를 발탁 시키며, 스포츠도시 포항의 위상을 전국에 알리는 계기가 됐다.

 

포항시체육회 나주영 회장은 “앞으로도 레슬링 종목을 활성화 하기 위해 더욱 힘쓰겠다.” 며 “전문체육 선수 육성 및 생활체육 동호인 활성화를 통해 스포츠 복지를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포항시레슬링협회(회장 윤승권) 관계자는 “포항시와 포항시체육회가 레슬링 실업팀에 적극적인 지원을 해주고 있는 점에 감사의 뜻”을 전하며,‘전문선수 육성과 꿈나무 선수 발굴에 더욱 노력 할 것’ 이라고 덧붙였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Pohang City Sports Council Wrestling Kim Jin-myeong and Sang-hyeon Son selected as national team players

 

【Break News Pohang】Reporter Park Young-jae = The Pohang City Sports Council (Chairman Na Joo-young) wrestling team at the 2024 National Team 2nd and final selection competition held at the Pyeongchang National Sports Center in Pyeongchang-gun, Gangwon-do for three days from February 4th to February 6th. Son Sang-hyun (F61kg) and Kim Jin-myeong (F92kg) won the men's division and were selected to the national team.

 

According to the Pohang City Sports Council on the 7th, this competition, which was held following the first national team selection competition this year, was held as a full league match for each weight class. In the final selection match for the national team, Son Sang-hyun won 10:2 over Jeong Soo-beom (Yongin University) and Lee Jung-il (Chilgok County Office) won 10:0. Kim Jin-myeong won 11:0 over Lim Hak-soo (Ulsan Nam-gu Office) and Jang Woo-min (Hwacheong-gun Office) by withdrawal (injury). Both players led the team to an overwhelming victory of 2 wins in 2 games and were selected as national team players. . In addition, they obtained the right to participate in the 2024 Asian Championships, which will be held in Bishkek, Girgistan from April 11 to April 16 this year.

 

In particular, coach Park Gwang-seon, who is leading the wrestling team, has been putting a lot of effort into discovering dream players and nurturing professional players for the development of wrestling in the region and Gyeongbuk for several years, and will represent the national team (Sang-hyeon Son) in the 2024 national wrestling competition for the second and final selection. , Kim Jin-myeong), and the selection of two players served as an opportunity to publicize the status of Pohang as a sports city throughout the country.

 

Na Joo-young, president of the Pohang City Sports Council, said, “We will continue to work harder to revitalize wrestling.” He said, “We will strive to realize sports welfare by nurturing professional athletes and activating recreational sports enthusiasts.”

 

An official from the Pohang City Wrestling Association (Chairman Seung-kwon Yoon) said, “We are grateful to Pohang City and the Pohang City Sports Association for their active support of the wrestling team,” and added, “We will make more efforts to foster professional players and discover dream players.”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