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르세라핌 하이라이트 메들리, 미니 3집 ‘EASY(이지)’..강렬한 컴백 예고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4-02-13

본문듣기

가 -가 +

▲ 르세라핌 하이라이트 메들리, 미니 3집 ‘EASY(이지)’ <사진출처=쏘스뮤직>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13일 소속사 하이브 레이블 쏘스뮤직은 “그룹 르세라핌(LE SSERAFIM / 김채원, 사쿠라, 허윤진, 카즈하, 홍은채)이 신보의 음원 일부를 공개하고 컴백 분위기를 끌어올렸다”고 밝혔다.

 

르세라핌은 13일 0시 하이브 레이블즈 유튜브 채널과 쏘스뮤직 공식 SNS에 미니 3집 ‘EASY(이지)’의 하이라이트 메들리 영상을 게재했다. 이 영상은 신보에 수록된 5곡의 하이라이트 음원과 앞서 공개된 콘셉트 사진의 메이킹 필름으로 채워졌다.

 

‘EASY’의 하이라이트 메들리에는 르세라핌이 처음 선보이는 장르의 음악들이 담겨, 이들의 새로운 시도를 엿볼 수 있다. 

 

먼저 ‘Good Bones’는 거센 하드 록(Hard Rock) 사운드가 특징인 곡이다. 추악한 현실 속에도 아름다움이 있다는 메시지를 전하는 이 트랙은 지난달 26일 공개된 앨범 트레일러에 삽입돼 르세라핌의 강렬한 컴백을 예고했다.

 

타이틀곡 ‘EASY’는 르세라핌이 처음 선보이는 트랩(Trap) 장르의 곡으로, 알앤비(R&B) 스타일의 캐치한 보컬과 중독성 강한 멜로디가 어우러져 전작들과 결이 다른 음악을 기대하게 한다. 

 

이 곡은 정상으로 향하는 여정마저 우리에게는 쉽다고 말할 것 같은 제목과 정반대의 가사로 리스너들의 흥미를 돋운다. 다섯 멤버는 “Yuh know that I make it look easy”라는 구절을 통해 어느 것 하나 쉽지 않음에도 우리가 모든 것을 쉽게 만들어 보이겠다는 각오를 드러낸다. 

 

▲ 르세라핌 하이라이트 메들리, 미니 3집 ‘EASY(이지)’ <사진출처=쏘스뮤직>  © 브레이크뉴스



부드러운 선율의 ‘Swan Song’은 르세라핌이 우아하게 모든 걸 쉽게 손에 넣은 것처럼 보여도 사실 보이지 않는 곳에서 그 누구보다 피땀 흘려 노력하고 있음을 말하는 트랙이다. 김채원, 사쿠라, 허윤진, 카즈하가 작사에 참여해 진정성을 더했다. 

 

또한 그루브한 느낌의 멜로디가 돋보이는 ‘Smart’는 하나를 보면 열을 간파하는 영리함으로 이 세상의 ‘위너’가 되겠다는 르세라핌의 포부를 담은 곡이다.

 

마지막 트랙 ‘We got so much’는 피어나(FEARNOT.팬덤명)가 주는 사랑이 당연하지 않다는 것을 알기에 더욱 소중히 여길 것이라고 노래한다. 허윤진과 홍은채가 직접 가사를 썼다. 이 곡은 지난해 8월 개최된 르세라핌의 첫 단독 투어에서 선공개돼 뜨거운 반응을 얻은 바 있다. 

 

한편, 르세라핌은 오는 19일 오후 6시 미니 3집 ‘EASY’를 발표한다. 이번 앨범은 당당한 모습 이면에 존재하는 불안과 고민에 대한 이야기를 담았다. 신보 발매 당일 오후 8시에는 서울 성북구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LE SSERAFIM COMEBACK SHOWCASE ‘EASY’’가 개최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Le Seraphim highlight medley, 3rd mini album ‘EASY’…intense comeback foreshadowing

 

3rd mini album ‘EASY’ to be released at 6 PM on the 19th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On the 13th, Hive Label Source Music, the agency, announced, “Group LE SSERAFIM (Kim Chae-won, Sakura, Heo Yun-jin, Kazuha, Hong Eun-chae) released some of the new album’s sound source and raised the mood for a comeback.”

 

Le Seraphim posted a highlight medley video of their 3rd mini album ‘EASY’ on the Hive Labels YouTube channel and Source Music’s official SNS at midnight on the 13th. This video is filled with the highlight audio of the five songs included in the new album and the making film of the previously released concept photo.

 

The highlight medley of ‘EASY’ contains music of a genre that Le Seraphim is introducing for the first time, giving a glimpse of their new attempts.

 

First, ‘Good Bones’ is a song characterized by a strong hard rock sound. This track, which conveys the message that there is beauty even in ugly reality, was inserted into the album trailer released on the 26th of last month, heralding a strong comeback by Le Seraphim.

 

The title song ‘EASY’ is a trap genre song that Le Seraphim presents for the first time. The combination of R&B style catchy vocals and a strong addictive melody makes people look forward to music that is different from their previous works.

 

This song piques listeners' interest with lyrics that are the exact opposite of the title, which would suggest that even the journey to the top is easy for us. Through the phrase “Yuh know that I make it look easy,” the five members express their determination to make everything look easy even though none of it is easy.

 

The soft melody of ‘Swan Song’ is a track that says that even though it seems like Le Seraphim has achieved everything with grace and ease, in fact, he is working harder than anyone else behind the scenes. Kim Chae-won, Sakura, Heo Yun-jin, and Kazuha participated in writing the lyrics, adding authenticity.

 

In addition, ‘Smart’, which stands out for its groovy melody, is a song that contains Le Seraphim’s ambition to become the ‘winner’ of the world with the cleverness of detecting heat at a glance.

 

The last track, ‘We got so much’, sings that the love given by FEARNOT (fandom name) will be cherished even more because we know that it is not taken for granted. Heo Yun-jin and Hong Eun-chae wrote the lyrics themselves. This song was pre-released during Le Seraphim's first solo tour held in August last year and received a warm response.

 

Meanwhile, Le Seraphim will release their 3rd mini album ‘EASY’ at 6 PM on the 19th. This album contains stories about the anxiety and concerns that exist behind the confident appearance. At 8 PM on the day of the new album release, ‘LE SSERAFIM COMEBACK SHOWCASE ‘EASY’’ will be held at Korea University’s Hwajeong Gymnasium in Seongbuk-gu, Seoul.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