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이낙연 "민주정통세력이 똘똘 뭉쳐 ‘진짜 민주당’ 바로 세우는 게 핵심“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l 기사입력 2024-03-03

본문듣기

가 -가 +

이낙연 새로운미래 공동대표가 3일 예고한 광주 지역 출마선언을 연기하면서 그 배경에 의문이 증폭되었다. 

 

이낙연 대표는 “이재명 대표로부터 40%의 감점을 감수하면서 까지 경선의 기회마저도 박탈당해 탈당하는 분들을 모실 수만 있다”면, “당 대표직, 당명, 임 전 비서실장이 원한다면 광주 출마를 양보하는 것 등이 함께 연관이 되어있어 기자회견을 연기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새미래는 "민주 세력의 결집과 확장을 위해 사전에 긴급히 해야 할 일이 생겼다"며, "이 공동대표의 지역구 출마 회견은 며칠 안에 이뤄질 것"이라고 밝혔다. .

 

새미래는 박영순 의원을 영입한 데 이어 김종민 공동대표와 설훈 의원, 그리고 전략공천으로 이미 컷 오프된 친문계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 홍영표 의원과도 논의를 이어가고 있다.

 

이낙연 공동 대표는 브레이크뉴스와의 통화에서 3일 예고한 광주 지역 출마선언 연기한 것과 관련하여 "광주지역민들의 뜻을 받들고 더 큰 판과 좋은 구도를 만든 뒤 기자회견을 하는 것이 국민들에게 더 큰 호소가 될 것 같아 연기한 것“이라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재명 대표로부터 40%의 감점을 감수하면서 까지 경선의 기회마저도 박탈당해 탈당하는 분들을 모실 수만 있다”면, “당 대표직, 당명, 임 전 비서실장이 원한다면 광주 출마를 양보하는 것 등이 함께 연관이 되어있어 기자회견을 연기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새미래 핵심 관계는 “임 전 비서실장도 합류할 의사를 보이고 있다”며, “민주·진보세력인 민주정통세력이 똘똘 뭉쳐 ”진짜 민주당“을 바로 세우는 게 핵심 전략”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전직 보좌관 출신인 새미래 지지자중 한 관계자는 "수도권에서 호남출신을 숙청하고 있다."며, "임종석 홍영표 전해철 윤영찬 박용진 기동민 강병원 등 공천배제, 자객공천으로 호남출신 정치인들의 정치생명을 끊고 있다"고 분노를 표출했다. 특히 "전략공천한 전현희, 추미애  안귀령, 이언주 등 영남출신을 전진배치하며 동작을 이수진 (전주)의원을 공천배제했다"고 날선 비판을 했다. 

 

새미래는 이들과의 논의 후 4일 이후 조만간 광주시민의 뜻을 받들어 다시 기자회견을 가질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hpf21@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ak-yeon Lee “The key is for democratic orthodox forces to come together and establish a ‘real Democratic Party’”

We will hold a press conference in compliance with the wishes of the citizens of Gwangju...

 

As Lee Nak-yeon, co-representative of New Future, postponed his declaration of candidacy in the Gwangju region, which he announced on the 3rd, questions arose about the background.

 

Saemirae said, “Something urgent needs to be done in advance to unite and expand democratic forces,” and added, “Co-CEO Lee’s conference to run for the constituency will be held within a few days.” .

 

Following the recruitment of Rep. Park Young-soon, New Mirae is continuing discussions with co-representatives Kim Jong-min and Rep. Seol Hoon, as well as former Presidential Chief of Staff Lim Jong-seok and Rep. Hong Young-pyo, both pro-Moon factions, who were already cut off as strategic nominations.

 

In a phone call with Break News, Co-CEO Nak-yeon Lee said, regarding the postponement of the declaration of candidacy in the Gwangju region announced on the 3rd, "It is a greater appeal to the people to hold a press conference after following the wishes of the Gwangju residents and creating a bigger plan and better structure." “I postponed it because I thought it would happen,” he said.

 

Representative Lee said, “If we can accept a 40% deduction from Representative Lee Jae-myung and accept those who are deprived of even the opportunity to run in the primary and leave the party,” he said, “If former Chief of Staff Lim wants to, we can give up the position of party leader, party name, and run in Gwangju, etc. “Because we are related, the press conference has been postponed,” he said.

 

Meanwhile, an official of the New Future supporters, a former aide, expressed anger, saying, "We are purging people from Honam in the metropolitan area," adding, "We are cutting off the political lives of politicians from Honam through the exclusion of nominations such as Lim Jong-seok, Hong Young-pyo, Jeon Hae-cheol, Yoon Young-chan, Park Yong-jin, and Ki Dong-min Kang Hospital." In particular, he made a sharp criticism, saying, "We excluded Lee Soo-jin (Jeonju) from the nomination process by forward deployment of people from Yeongnam, including Jeon Hyun-hee, Chu Mi-ae, An Guiryeong, and Lee Eon-ju, who have strategic nominations."

 

It is known that after discussion with them, Saemirae plans to hold another press conference in compliance with the wishes of Gwangju citizens soon after the 4th. hpf21@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