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도쿄 양궁 3관왕’ 안산, ‘매국노 발언 논란’ 사과..“상처 드려 죄송”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4-03-20

본문듣기

가 -가 +

▲ ‘도쿄 양궁 3관왕’ 안산, ‘매국노 발언 논란’ 사과  ©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2020 도쿄올림픽 양궁 3관왕 안산(23·광주은행) 선수가 ‘일본풍 주점 매국노’ 발언에 대해 사과했다.

 

안산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장문의 사과글을 게재했다. 그는 “최근 저의 언행으로 인해 마음의 상처를 입은 대표님, 점주분들, 관련 외식업에 종사하는 모든 분들과 국민여러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말문을 열었다.

 

안산은 “공인으로서의 본분은 잊은 채 지난 16일 무심코 올린 게시물이 이렇게 큰 실망과 피해를 드리게 될 줄은 상상하지 못했다. 업체 대표님을 직접 찾아뵙고 사과드리고자 했지만, 일정상 대표님을 대면하기에 어려움이 있었고, 그래도 어떻게 든 먼저 연락을 드리고 사과의 마음을 표현해 보고자 업체 대표님께 연락을 드렸다. 이후에도 기회가 주어진다면 대표님께 직접 찾아뵙고 사과드리겠다”고 밝혔다.

 

이어 안산은 “이번 일을 계기로 국가를 대표하는 운동선수이자 공인으로서의 무게감을 다시 한번 절감했고, 한 명의 사람으로서 더 성숙해야 함을 가슴 깊이 깨달았다”며 “앞으로 좁은 시야에서 벗어나 대한민국의 양궁인이자 체육인, 그리고 공인으로서 더욱 성숙한 사람으로 성장하는 계기가 되겠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안산은 “다시 한번 저로 인해 큰 상처를 입으신 해당 외식업체 대표님과 점주님, 관련자 분들을 포함한 모든 분들께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안산은 앞서 지난 16일 광주 한 쇼핑센터에 위치한 식당의 일본어 간판 사진을 찍어 SNS에 게재하며 ‘한국에 매국노 왜 이렇게 많냐’는 문구를 달아 논란을 빚었다. 

 

한편, 안산은 2020 도쿄올림픽에서 양궁 혼선 단체전, 여자 단체전, 여자 개인전 금메달을 차지하며 총 3관왕에 올랐다. 하지만 최근 양궁 국가대표 3차 선발전에서 24명 중 21위에 머물러 2024 파리올림픽 출전이 불발됐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okyo Archery Triple Crown Winner’ Ansan Apologizes for ‘Controversy over Traitor Remarks’ “I’m Sorry for Hurting You”

 

On the 19th, he posted an apology regarding ‘traitor’ on his SNS.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Ansan (23, Gwangju Bank), three-time archery gold medalist at the 2020 Tokyo Olympics, apologized for his remarks about being a ‘traitor at a Japanese-style bar.’

 

On the 19th, Ansan posted a long apology on his Instagram. He began by saying, “I sincerely apologize to the CEO, store owners, everyone working in the restaurant industry, and the public who have been hurt by my recent words and actions.”

 

Ansan said, “I never imagined that the post I inadvertently posted on the 16th, forgetting my duty as a public figure, would cause such great disappointment and damage. I wanted to meet the company representative in person and apologize, but due to my schedule, it was difficult to meet the representative face to face, so I contacted the company representative in order to somehow contact him first and express my apology. “If given the opportunity, I will meet the CEO in person and apologize,” he said.

 

Ansan continued, “Through this incident, I once again felt the weight of being a representative athlete and public figure for the country, and I realized deeply in my heart that I need to become more mature as a person.” “It will be an opportunity for me to grow into a more mature person, both as an athlete and as a public figure,” he said.

 

Finally, Ansan added, “Once again, I apologize to everyone, including the CEO of the restaurant in question, the owner, and everyone involved, who have been greatly hurt by me.”

 

Previously, on the 16th, Ansan caused controversy by taking a photo of a Japanese signboard for a restaurant located in a shopping center in Gwangju and posting it on social media with the phrase, “Why are there so many traitors in Korea?”

 

Meanwhile, Ansan won a total of three gold medals at the 2020 Tokyo Olympics, winning gold medals in the archery mixed team event, women's team event, and women's individual event. However, in the recent 3rd round of archery national team selection, he ranked 21st out of 24, and was not eligible to participate in the 2024 Paris Olympics.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