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축구선수 손준호, 중국 구금 10개월 만에 석방..25일 귀국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4-03-26

본문듣기

가 -가 +

▲ 축구선수 손준호, 중국 구금 10개월 만에 석방  ©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중국 당국에 구금됐던 축구 국가대표 출신 손준호 선수가 10개월 여만에 석방돼 한국으로 돌아왔다.

 

대한축구협회는 지난 25일 “중국 당국에 구금 중이던 손준호가 석방돼 25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고 발표했다. 외교부도 “손준호의 구금이 종료돼 한국으로 돌아왔다”고 밝혔다. 손준호의 석방은 지난해 5월 체포된 이후 10개월 만이다.

 

K리그 MVP 출신 손준호는 2022 카타르월드컵에도 출전했던 국가대표 출신 미드필더다. 2021년부터 중국 프로축구 산둥 타이산에서 활약했던 손준호는 지난해 5월 중국 상하이 훙차오공항에서 한국으로 귀국하려가 공안에 연행됐다.  

 

손준호에게 적용됐던 혐의는 정부 기관 소속이 아닌 사람이 직무상 편리를 이용해 타인의 재물을 불법 수수한 ‘비(非)국가공작인원 수뢰죄’다. 당시 손준호가 승부 조작에 가담했거나 산둥 이적 과정에서 금품이 오갔을 가능성이 제기됐으나, 손준호 측이 해당 의혹을 강력하게 부인했다.

 

중국 공안은 지난해 6월 손준호에 대한 형사 구류 기한이 만료되자 구속(체포) 수사로 전환했고, 손준호는 최근 재판을 받은 뒤 지난주 석방돼 어제(25일) 귀국하게 됐다. 다만 유무죄 여부 등 구체적인 내용은 확인되지 않았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occer player Son Jun-ho is released after 10 months in Chinese detention.. Returns to Korea on the 25th

 

Suspicion of ‘bribery of non-state agents’ in China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Son Jun-ho, a former national soccer player who was detained by Chinese authorities, was released after 10 months and returned to Korea.

 

On the 25th, the Korea Football Association announced, “Son Jun-ho, who was being detained by Chinese authorities, was released and returned to Korea through Incheon Airport on the afternoon of the 25th.”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also stated, “Son Jun-ho’s detention has ended and he has returned to Korea.”

 

Son Jun-ho's release comes 10 months after his arrest in May last year.

 

Son Jun-ho, a former K-League MVP, is a midfielder from the national team who also participated in the 2022 Qatar World Cup. Son Jun-ho, who has played for Chinese professional soccer team Shandong Taishan since 2021, was arrested by public security while trying to return to Korea from Shanghai Hongqiao Airport, China, in May last year.

 

The charge applied to Son Jun-ho is the ‘crime of bribery by non-state agents’, which is a person who is not a member of a government agency illegally receives another person’s property using the convenience of his/her job. At the time, it was raised that Son Jun-ho was involved in match-fixing or that money was exchanged during the transfer to Shandong, but Son Jun-ho strongly denied the allegations.

 

Chinese public security switched to a detention (arrest) investigation when the criminal detention period for Son Jun-ho expired in June last year, and Son Jun-ho was released last week after a recent trial and returned to Korea yesterday (25th). However, specific details such as guilt or innocence have not been confirmed.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