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범한퓨얼셀, ‘수소연료전지 전문가’ 황정태 대표이사 선임

이성용 기자 l 기사입력 2024-04-03

본문듣기

가 -가 +

▲ 황정태 범한퓨얼셀 신임 대표이사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수소연료전지 제조 및 수소충전소 구축 전문회사 범한퓨얼셀이 정영식 대표이사의 사임과 황정태 대표이사 신규 선임을 최근 공시를 통해 알렸다.

 

정영식 범한그룹 회장이자 전(前) 범한퓨얼셀 대표이사는 앞서 2019년부터 약 4년 3개월간 대표이사를 역임했다. 범한그룹의 사세가 확장되고 계열사의 사업 범위가 확장됨에 따라 정 회장은 범한그룹 차원에서 계열사간 시너지 집중과 세계 수소에너지 산업을 선도하는 그룹으로 성장시키기 위한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범한퓨얼셀 관계자는 설명했다.

 

이에 지난 3월 말 열린 이사회 결의를 통해 황정태 사장이 범한퓨얼셀의 대표이사로 선임되었다. 황 대표이사는 서울대학교 화학공학과 학부를 졸업하고 포항공과대학교(POSTECH)에서 화학공학(연료전지 전공) 석·박사학위를 취득했으며, GS퓨얼셀 부사장과 포스코에너지 상무 등을 역임하면서 30년 이상 연료전지 분야 '수소연료전지 전문가'다.

 

범한퓨얼셀 황정태 대표이사 신규 선임은 ‘전문 기술경영 체제’ 강화와 동시에 연구개발 및 기술혁신 실현을 향한 시장 기대에 부응하기 위함이라고 관계자는 밝혔다. 수소산업 활성화에 대비하여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먼저 기술적 우위가 필요한 만큼, 선도적 연구개발을 통한 사업화에 박차를 가한다는 설명이다.

 

범한퓨얼셀은 잠수함용 연료전지 기술을 바탕으로 연료전지 시장에서 점유율을 점차 늘려가는 한편 선박 및 수소버스를 포함한 다양한 수소모빌리티로의 사업 확장을 위해 연구개발을 강화하고 있다. 지난 2월에는 해양 및 육상 수소모빌리티 시장 진출을 위해 창원국가산단 내 4만 평 규모의 공장을 1,100억 원에 인수한 바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using ‘Google Translate’.‘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ncrease understanding.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eomhan Fuel Cell appoints ‘hydrogen fuel cell expert’ Hwang Jeong-tae as CEO

 

“Growing into a leading group in the world’s hydrogen energy industry”

 

Beomhan Fuel Cell, a company specializing in hydrogen fuel cell manufacturing and hydrogen charging station construction, recently announced the resignation of CEO Jeong Young-sik and the appointment of new CEO Hwang Jeong-tae through a public notice.

 

Young-sik Jeong, Chairman of Beomhan Group and former CEO of Beomhan Fuel Cell, previously served as CEO for about four years and three months since 2019. As Bumhan Group's business expands and the business scope of its affiliates expands, Chairman Chung plans to continue activities at the Bumhan Group level to focus on synergies between affiliates and grow the group into a leading group in the global hydrogen energy industry, a Bumhan Fuel Cell official explained. did.

 

Accordingly, President Hwang Jeong-tae was appointed as CEO of Beomhan Fuel Cell through a resolution of the board of directors held at the end of March. CEO Hwang graduated from Seoul National University's Department of Chemical Engineering and earned a master's and doctoral degree in chemical engineering (fuel cell major) from Pohang University of Science and Technology (POSTECH). He served as vice president of GS Fuel Cell and managing director of POSCO Energy, and has been working in fuel cells for over 30 years. He is a ‘hydrogen fuel cell expert’ in the field.

 

An official said that the appointment of new CEO Jeong-Tae Hwang of Beomhan Fuel Cell is to strengthen the ‘professional technology management system’ and at the same time meet market expectations for research and development and realization of technological innovation. The explanation is that in order to secure competitiveness in preparation for the revitalization of the hydrogen industry, technological superiority is needed first, so commercialization through leading research and development is being accelerated.

 

Bumhan Fuel Cell is gradually increasing its market share in the fuel cell market based on submarine fuel cell technology, while strengthening research and development to expand its business into various hydrogen mobility including ships and hydrogen buses. Last February, a 40,000 pyeong factory in the Changwon National Industrial Complex was acquired for 110 billion won to advance into the marine and land hydrogen mobility markets.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경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