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양산 통도사 천왕문, 도 문화재에서 보물 승격

이성용 기자 l 기사입력 2024-04-03

본문듣기

가 -가 +

▲ 양산 통도사 천왕문, 도 문화재에서 보물 승격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경상남도는 문화재청에 신청한 ‘양산 통도사 천왕문’이 보물로 지정됐다고 2일 밝혔다.

 

천왕문은 사천왕상을 봉안해 가람을 수호하고 사찰에 출입하는 사람들로 해금 모든 악귀가 물러난 청정도량으로 인식하게끔 하려는 뜻에서 세워진 건물이다.

 

양산 통도사 천왕문은 1713년에 화재로 소실된 것을 그 다음해인 1714년에 중건했다는 기록과 천왕문 내부에 봉안된 사천왕상이 1718년에 제작됐다는 묵서가 확인되어 건립시기를 명확하게 규명할 수 있는 사찰 산문 중 보기 드문 사례로 역사적, 학술적 가치가 높다.

 

특히 기둥 위 공포인 익공살미는 익공이 주심포나 다포가 점차 간략화되는 변천과정을 알 수 있는 시대별 특성 연구에 중요한 자료로 평가 받고 있다.

 

경남도에서는 양산 통도사 천왕문은 1985년부터 도 유형문화재로 지정해 보존·관리하다 문화재적 가치가 뛰어나다고 판단해서 2023년 6월에 관계 전문가들과 보물 승격의 타당성을 확인했으며 이후 2023년 7월에 경남도 건축문화재 위원회 개최해 만장일치로 심의 가결해 문화재청에 보물 승격을 요청했다.

 

이정곤 경상남도 문화체육국장은 “경남도 문화유산이 보물로 승격지정 된 것은 지역의 우수한 문화유산 가치를 인정받은 매우 뜻깊은 일로 지역 문화유산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eonwangmun Gate of Tongdosa Temple in Yangsan promoted to treasure from provincial cultural property

On April 2, ‘Yangsan Tongdosa Temple Cheonwangmun’ was designated as a national cultural asset.

 

Gyeongsangnam-do announced on the 2nd that the Yangsan Tongdosa Temple Cheonwangmun Gate, which had been applied to the Cultural Heritage Administration, has been designated as a treasure.

 

Cheonwangmun Gate is a building built to protect the temple by enshrining the statues of the Four Heavenly Kings, and to make people entering and exiting the temple perceive Haegeum as a clean place where all evil spirits have retreated.

 

Yangsan Tongdosa Temple's Cheonwangmun Gate was destroyed by fire in 1713 and was rebuilt in 1714 the following year, and an ink book confirming that the statue of the Four Guardian Kings enshrined inside the Cheonwangmun Gate was created in 1718, making it a temple temple whose construction date can be clearly identified. It is a rare example and has high historical and academic value.

 

In particular, Ikgongsalmi, a piece of paper on a pillar, is evaluated as an important material for studying the characteristics of each era, allowing us to understand the process of change in which Ikgong's main simpo or dapo were gradually simplified.

 

In Gyeongsangnam-do, the Cheonwangmun Gate of Tongdosa Temple in Yangsan has been designated and preserved and managed as a provincial tangible cultural property since 1985. It was judged to have outstanding cultural property value, and the feasibility of upgrading to a treasure was confirmed with relevant experts in June 2023, and later in July 2023, it was designated as a Gyeongnam-do architectural designation. A cultural heritage committee was held, unanimously reviewed and passed, and requested the Cultural Heritage Administration to upgrade it to a treasure.

 

Lee Jeong-gon, Director of the Culture and Sports Bureau of Gyeongsangnam-do Province, said, “The fact that Gyeongnam Province’s cultural heritage has been designated as a treasure is a very significant recognition of the value of the region’s excellent cultural heritage, and we will make active efforts to publicize the excellence of the region’s cultural heritage.”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경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