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이민호 1위, ‘전 세계인이 사랑하는 한국배우’ 11년 연속 정상..독보적 인기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4-04-03

본문듣기

가 -가 +

▲ 배우 이민호 <사진출처=MYM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이민호가 전 세계인이 사랑하는 한국배우로 11년째 1위를 석권, 리빙 레전드에 등극했다.

 

3일 소속사 MYM엔터테인먼트는 “이민호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이 공개한 ‘2024 해외 한류 실태조사’(2023년 기준)에 따르면 11년 연속 경이로운 인기 수치로 전 세계인이 가장 선호하는 한국배우 1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고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은 인기도와 선호도에서 압도적으로 높은 지역인 중동과 동남 아시아에서 드라마 부문의 선호도와 인기도가 가파르게 상승하고 있어, 이민호가 한류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했다.

 

이민호는 아시아 태평양, 미주, 유럽, 중동, 아프리카 등 전 세계 모든 지역에서 고른 인기도와 선호도를 보이며 압도적인 1위를 기록했다. 특히 ‘가장 먼저 떠오르는 한국 배우’라는 번외 조사 결과에서도 1위를 기록하는 등 한류 붐 이상으로 변함없이 굳건한 인기를 보이고 있다.

 

이민호의 이번 1위 기록은 지난 2014년 한류스타 항목 조사가 시작된 이래 배우 부문 11년 연속 최정상이라는 점과 국내 쟁쟁한 톱스타들을 모두 제치고 11년간 압도적 수치로 독보적 인지도를 구가하고 있다는 점에서 한류 리빙 레전드임을 입증하고 있다.

 

드라마 ‘상속자들’, ‘푸른 바다의 전설’, ‘파친코’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독보적 존재감과 흥행 파워를 이어가고 있는 이민호는 국가브랜드대상, 한류 남자배우상, 아시아 최고 스타상, 한류공로대상 등 굵직한 투표 및 시상에서도 1위를 차지하며 막강한 스타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다.

 

또한 이민호는 국내외 100여 개 다양한 브랜드의 광고모델 및 엠버서더로 전 세계에서 활동하며 영향력을 과시하고 있으며, 전 대륙이 사랑하는 한국 대표 배우답게 각종 SNS 채널에서도 다양한 팬들의 애정픽을 받으며 화제성과 트렌드를 이끌어가는 워너비 스타로 전 세계인을 사로잡고 있다.

 

한편, 이민호는 현재 영화 ‘전지적 독자 시점’을 촬영 중이며, 올해 국내 최초로 시도되는 우주정거장을 배경으로 한 드라마 ‘별들에게 물어봐’와 애플 TV+ ‘파친코’ 시즌2로 대중과 만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Lee Min-ho ranks 1st, ‘Korean actor loved by people around the world’ for 11 consecutive years…Unrivaled popularity

 

Currently filming the movie ‘Omniscient Reader’s Perspective’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Actor Lee Min-ho is a Korean actor loved by people all over the world. He has won first place for 11 years and has become a Living Legend.

 

On the 3rd, his agency MYM Entertainment said, “Lee Min-ho is the most preferred Korean actor around the world with astonishing popularity figures for 11 consecutive years, according to the ‘2024 Overseas Korean Wave Survey’ (as of 2023) released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and the Korea Foundation for International Cultural Exchange. “We showed off our spirit by coming in first place,” he said.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and the Korea Foundation for International Cultural Exchange analyzed that the preference and popularity of the drama sector is rising rapidly in the Middle East and Southeast Asia, regions with overwhelmingly high popularity and preference, and that Lee Min-ho is playing a role as a driver of the Korean Wave.

 

Lee Min-ho ranked first, showing even popularity and preference in all regions of the world, including Asia Pacific, the Americas, Europe, the Middle East, and Africa. In particular, he ranked first in an extra survey titled ‘The first Korean actor that comes to mind’, showing his unwavering popularity beyond the Korean Wave boom.

 

Lee Min-ho's first place record is that he has been at the top in the actor category for 11 consecutive years since the Korean Wave star survey began in 2014, and that he has enjoyed unrivaled recognition with overwhelming numbers for 11 years, surpassing all prominent domestic top stars, making him a Korean Wave living legend. It is proving.

 

Lee Min-ho, who continues to have an unrivaled presence and box office power through various works such as the dramas 'The Heirs', 'Legend of the Blue Sea', and 'Pachinko', has won major awards such as the National Brand Award, the Korean Wave Male Actor Award, the Asia's Best Star Award, and the Korean Wave Achievement Award. He is also showing off his powerful star influence by taking first place in voting and awards.

 

In addition, Lee Min-ho is showing off his influence by working around the world as an advertising model and ambassador for over 100 various brands at home and abroad. As a representative Korean actor loved by all continents, Lee Min-ho receives affection from various fans on various SNS channels and leads topics and trends. He is captivating people all over the world as a wannabe star.

 

Meanwhile, Lee Min-ho is currently filming the movie ‘Omniscient Reader’s Perspective’ and is scheduled to meet the public this year with ‘Ask the Stars’, a drama set on a space station, the first attempt in Korea, and Season 2 of Apple TV+’s ‘Pachinko’.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