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광명시, 2023년 경기신용보증재단 출연 실적 우수 시 선정

이귀선기자 l 기사입력 2024-04-03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광명 이귀선기자] 광명시는 2023년 중소기업·소상공인 특례 보증 출연 실적 우수 시에 선정되어 3일 경기신용보증재단(이사장 시석중)으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중소기업·소상공인 특례 보증 사업은 시와 경기신용보증재단이 협력하여 담보 능력 부족으로 대출이 어려운 기업에 보증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광명시는 유례없는 복합 경제위기로 어려움을 겪는 관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특례 보증 지원을 위해 2022년 8억 원, 2023년 17억 원을 출연했으며, 경기신용보증재단은 광명시의 출연금을 기반으로 지난해 중소기업·소상공인 437개소에 총 172억 9천300만 원 규모의 특례 보증을 지원했다.

 

이날 감사패 전달식은 박승원 광명시장, 시석중 경기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을 비롯한 양 기관의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고금리·고물가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특례 보증 사업이 도움이 되길 바란다”면서 “광명시는 중소기업 맞춤형 지원을 통해 지속가능한 자족 경제도시 조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시는 특례 보증사업 외에도 중소기업 육성 자금 지원, 중소기업 ESG 경영지원 사업, 중소기업 수출·개척지원 사업 등의 판로 지원, 기술닥터사업 등 다양한 지원사업을 추진 중이다.

 

시석중 경기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은 “모두가 힘든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중소기업·소상공인의 위기 극복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시정 역량을 집중해 주신 광명시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Southern Gyeonggi = Gwangmyeong Reporter Lee Gwi-seon] Gwangmyeong City was selected as a city with excellent performance in providing special guarantees for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and small business owners in 2023 and received a plaque of appreciation from the Gyeonggi Credit Guarantee Foundation (Chairman Shi Seok-jung) on the 3rd.

 

The special guarantee project for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and small business owners is a project in which the city and the Gyeonggi Credit Guarantee Foundation cooperate to provide guarantees to companies that have difficulty obtaining loans due to lack of collateral capacity.

 

Gwangmyeong City contributed 800 million won in 2022 and 1.7 billion won in 2023 to support special guarantees for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and small business owners suffering from an unprecedented complex economic crisis, and the Gyeonggi Credit Guarantee Foundation based on Gwangmyeong City's contribution last year A total of 17.293 billion won worth of special guarantees were provided to 437 small business owners.

 

The appreciation plaque presentation ceremony was held on this day with officials from both organizations in attendance, including Gwangmyeong Mayor Park Seung-won and Gyeonggi Credit Guarantee Foundation Chairman Si Seok-jung.

 

Gwangmyeong Mayor Park Seung-won said, “I hope that the special guarantee project will be helpful to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and small business owners in the area who are struggling with high interest rates and high prices.” He added, “Gwangmyeong City is doing its best to create a sustainable, self-sufficient economic city through customized support for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said.

 

In addition to special guarantee projects, the city is promoting various support projects such as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 development funding,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 ESG management support projects, sales channel support such as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 export and pioneering support projects, and technology doctor projects.

 

Shi Seok-jung, Chairman of the Gyeonggi Credit Guarantee Foundation, said, “Despite the difficult times for everyone, I am deeply grateful to Gwangmyeong City for concentrating its administrative capabilities to overcome the crisis of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and small business owners and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남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