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강태형 경기도의원 ‘청년농어업인정착지원센터’ 설치를 위한 조례개정안 발의

이귀선기자 l 기사입력 2024-04-03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기자] 경기도의회 농정해양위원회 강태형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산5)이 「경기도 후계농어업인 및 청년농어업인 육성 및 지원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대표 발의했다.

 

이번 조례안은 고금리·고물가로 인한 농가경영의 불안정과 농촌인구의 감소 및 고령화에 따른 농촌소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청년농어업인들의 꾸준한 농어촌 유입과 안정적인 정착을 유도하기 위한 법적 근거를 마련하고자 발의되었다.

 

조례안의 주된 내용은 청년농어업인정착지원센터를 설치하는 규정과 청년농어업인을 위한 ▲ 주거·문화·복지 지원 ▲ 농어업기술·경영 교육 지원 ▲ 창업 또는 취업 지원 ▲ 영농·영어 체험 지원이다.

 

강 의원은 “정부나 지방자치단체들의 지원 정책이 일부 있으나, 청년농어업인들은 여전히 농어촌 정착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번 개정안을 통해 청년농어업인들을 중점적으로 지원하여 이들이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되고, 더 나아가 지속가능한 농어촌사회 발전에 이바지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조례안은 오는 17일에 열리는 제374회 임시회 제1차 농정해양위원회에서 처리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Southern Gyeonggi = Reporter Gwi-seon Lee] Representative Kang Tae-hyung (Democratic Party of Korea, Ansan 5) of the Agricultural Administration and Maritime Affairs Committee of the Gyeonggi Provincial Council proposed the “Partial Amendment Ordinance on the Development and Support of Successive Farmers and Fishermen and Young Farmers and Fishermen of Gyeonggi Province.”

 

This ordinance was proposed to provide a legal basis to encourage the steady inflow of young farmers and fishermen into rural and fishing villages and their stable settlement in order to resolve the instability of farm management due to high interest rates and high prices and the disappearance of rural areas due to the decline and aging of the rural population.

 

The main contents of the ordinance are provisions for establishing a youth farmer-fisherman settlement support center and ▲ housing, culture, and welfare support for young farmers and fishermen ▲ support for agricultural and fishery technology and management education ▲ support for starting a business or employment ▲ support for farming and English experience.

 

Rep. Kang said, “There are some support policies from the government and local governments, but young farmers and fishermen are still having difficulties settling down in rural areas.” He added, “Through this amendment, we will focus on supporting young farmers and fishermen and provide a foundation for them to settle down in a stable manner.” “I hope this will be established and further contribute to the development of a sustainable rural society,” he said.

 

Meanwhile, the ordinance is scheduled to be processed at the 1st Agricultural Administration and Maritime Affairs Committee of the 374th Extraordinary Meeting held on the 17th.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남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