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CJ ENM, KBL과 4년간 프로농구 방송중계권 계약 체결..스포츠 라인업 강화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4-06-27

본문듣기

가 -가 +

▲ CJ ENM, KBL과 4년간 프로농구 방송중계권 계약 체결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CJ ENM이 KBL(한국프로농구연맹)과 프로농구 방송중계권 계약을 체결하며 스포츠 중계 라인업을 강화했다.

 

CJ ENM은 27일 “오는 10월 개막하는 2024-2025 시즌부터 2027-2028시즌까지 향후 4년간 프로농구 주관방송사로서 KBL 주관 대회 중계방송권을 비롯, 영상사업권과 해외중계권에 대한 전반적인 권리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CJ ENM은 자사 스포츠 전문 채널인 tvN SPORTS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프로농구 정규 경기 및 플레이오프 전 경기를 중계할 예정이다. 또한 OTT 서비스 티빙(TVING)을 통한 독점 스트리밍 서비스도 제공한다.

 

CJ ENM 구교은 스포츠국장은 “전년 대비 20% 이상 관중 수가 증가하며 새로운 중흥기를 맞고 있는 프로농구의 인기를 극대화하는 데 CJ ENM과 티빙이 기여할 것”이라며 “CJ ENM은 스포츠팬들이 기대하는 ‘짜릿한 즐거움’을 선사하기 위해 앞으로도 도전과 투자를 멈추지 않겠다”고 밝혔다.

 

KBL 김희옥 총재는 “젊고 신선한 감각으로 트렌드를 선도하는 CJ ENM과 KBL의 만남으로, 보다 재미있고 역동적인 프로농구를 대중들에게 선보일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CJ ENM은 스포츠 중계 범위를 확장하고 차별화된 콘텐츠를 선보이면서 대한민국 대표 스포츠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CJ ENM은 윔블던, 호주오픈, 롤랑가로스 등 테니스 메이저 대회를 비롯하여 UFC, 유로, 세계수영선수권대회 등 대형 글로벌 스포츠 이벤트를 중계하고 있다. 올 초 2023 AFC 카타르 아시안컵 중계는 tvN-tvN SPORTS 합산 최고 시청률 27.8%라는 기록을 세우며 화제를 모았다. 

 

CJ ENM의 스포츠 전문 채널 tvN SPORTS는 ‘뷰잉파티’, ‘비기너스 오픈’ 등 스포츠 중계의 새로운 ‘즐길 거리’를 선사해 타깃 시청률이 매해 20% 이상 증가하는 등 개국 2년 차 만에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스포츠채널로 성장했다. 

 

올해부터 OTT 티빙을 통해 KBO리그(프로야구) 뉴미디어 단독 중계를 선보이면서, 독보적인 콘텐츠 제작 노하우와 차별화된 스포츠 중계 역량을 증명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J ENM signs a 4-year professional basketball broadcasting rights contract with KBL...Strengthening sports lineup

 

All KBL games scheduled to be broadcast through tvN SPORTS, TVING, etc.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CJ ENM strengthened its sports broadcasting lineup by signing a contract for professional basketball broadcasting rights with KBL (Korea Professional Basketball League).

 

On the 27th, CJ ENM said, “As a professional basketball broadcaster for the next four years from the 2024-2025 season, which will open in October, to the 2027-2028 season, we have secured the overall rights to broadcast broadcasts of competitions hosted by KBL, as well as video business rights and overseas broadcasting rights.” He said.

 

CJ ENM plans to broadcast professional basketball regular games and all playoff games through various channels, including its sports channel, tvN SPORTS. It also provides an exclusive streaming service through the OTT service TVING.

 

CJ ENM Sports Director Koo Gyo-eun said, “CJ ENM and Tving will contribute to maximizing the popularity of professional basketball, which is entering a new period of growth with the number of spectators increasing by more than 20% compared to the previous year.” He added, “CJ ENM will provide the ‘exhilarating fun’ that sports fans expect. “We will not stop taking on challenges and investing in the future to provide ‘.’

 

KBL President Kim Hee-ok said, “We look forward to presenting a more fun and dynamic professional basketball to the public through the meeting of CJ ENM, which leads trends with a young and fresh sense, and KBL.”

 

CJ ENM is establishing itself as Korea's leading sports platform by expanding its sports broadcasting scope and introducing differentiated content.

 

CJ ENM broadcasts major global sports events such as major tennis tournaments such as Wimbledon, Australian Open, and Roland Garros, as well as UFC, Euro, and World Aquatics Championships. Earlier this year, the 2023 AFC Qatar Asian Cup broadcast attracted attention by setting a record of 27.8% in the combined tvN-tvN SPORTS viewership rating.

 

CJ ENM's sports channel tvN SPORTS provides new 'fun things to do' in sports broadcasting such as 'Viewing Party' and 'Beginner's Open', and its target viewership rate increases by more than 20% every year, becoming Korea's leading representative in just two years since its launch. It has grown into a sports channel.

 

Starting this year, it has introduced exclusive KBO League (professional baseball) new media broadcasting through OTT TVING, and is evaluated to have proven its unrivaled content production know-how and differentiated sports broadcasting capabilities.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