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태안 모래조각 페스티벌 연포해수욕장에서 13일 개최

김화중 기자 l 기사입력 2024-07-09

본문듣기

가 -가 +

▲ 제20회 태안 모래조각 페스티벌 사진 (C) 태안군


서해안 대표 여름 축제로 자리잡은 ‘태안 모래조각 페스티벌’이 오는 13일 근흥면 연포 해수욕장에서 개최된다.

 

태안군이 주최하고 태안 모래조각 축제 추진위원회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올해로 20회째를 맞이한 생태관광 축제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연포 해수욕장에서 관광객들을 맞이하게 됐다.

 

전문작가의 모래조각 전시와 아마추어 작가들의 조각 경연, 모래를 활용한 각종 프로그램 등을 만끽할 수 있는 모래조각 페스티벌이 열린다고 밝히고 관광객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이번 축제는 13일 오전 11시 개막식에 이어 대학(원)생부 10팀과 일반부 30팀 등 총 40팀 300여 명의 참가자가 연포 해변에서 모래조각 경연에 나선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aean Sand Sculpture Festival held on the 13th at Yeonpo Beach

 

The ‘Taean Sand Sculpture Festival’, which has established itself as a representative summer festival on the West Coast, will be held at Yeonpo Beach in Geunheung-myeon on the 13th.

 

Hosted by Taean-gun and organized by the Taean Sand Sculpture Festival Promotion Committee, this event is an eco-tourism festival that celebrates its 20th anniversary this year, welcoming tourists at Yeonpo Beach for the second year in a row.

 

He announced that a sand sculpture festival will be held where visitors can enjoy sand sculpture exhibitions by professional artists, sculpture competitions by amateur artists, and various programs using sand, and asked for a lot of interest and participation from tourists.

 

Following the opening ceremony at 11 a.m. on the 13th, this festival will feature a sand sculpture contest at Yeonpo Beach with a total of 300 participants from 40 teams, including 10 undergraduate and graduate teams and 30 non-graduate teams.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