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KB국민은행, 사회·경제적 약자 위한 무료법률구조기부금 17억원 전달

문홍철 기자 l 기사입력 2024-07-10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문홍철 기자= KB국민은행은 법률 사각지대에 있는 사회·경제적 약자를 위한 무료법률구조사업기부금 17억원을 대한법률구조공단에 전달했다고 10일 밝혔다.

 

KB국민은행은 2012년부터 학교폭력 피해자 소송 지원 및 피해 예방 강의를 시작으로 국내 거주 외국인, 공무집행 과정에서 소송에 휘말린 경찰·소방관 등을 위한 법률 지원을 지속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개인회생·파산면책 신청자 등으로 지원 대상 및 금액을 확대해 사회·경제적 취약계층의 금융회복 기회를 제공하는 등 2만여 명에게 무료법률지원을 제공했다.

 

이번 기부는 지난해 10월 KB국민은행이 대한법률구조공단과 맺은 무료법률구조사업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이뤄졌다. KB국민은행은 올해 17억원을 포함해 3년간 51억원을 지원하며 취약계층의 금융회복 기회 마련에 앞장설 계획이다. 

 

무료법률지원 신청은 132 콜센터로 전화 또는 가까운 법률구조공단을 방문해 지원대상 확인 가능 서류 및 소송 관련 자료를 제출하면 된다. 학교폭력 피해자는 피해 학생으로 인정할 수 있는 진단서를, 외국인 근로자는 여권과 외국인 등록증을 구비해야 한다. 

 

경찰·소방공무원과 개인회생·파산신청자의 경우 각각 재직증명서 또는 급여증명서와 부채증명서 등을 준비하면 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번 기부로 법률 사각지대에 있는 사회·경제적 취약계층 분들이 새롭게 시작할 수 있는 기회를 얻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우리 사회 내 다양한 소외계층을 포용하고 함께 상생할 수 있도록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B Kookmin Bank delivers 1.7 billion won in free legal aid donations to the socially and economically disadvantaged

 

Break News Reporter Moon Hong-cheol= KB Kookmin Bank announced on the 10th that it had delivered 1.7 billion won in free legal aid project donations to the Korea Legal Aid Corporation for socially and economically disadvantaged people in legal blind spots.

 

Starting in 2012, KB Kookmin Bank has been providing legal support to foreigners residing in Korea and police officers and firefighters caught up in lawsuits while carrying out official duties, starting with lawsuit support and damage prevention lectures for victims of school violence.

 

Last year, we expanded the scope and amount of support to include applicants for personal rehabilitation and bankruptcy exemption, providing free legal support to more than 20,000 people, including providing opportunities for financial recovery for socially and economically vulnerable groups.

 

This donation was made based on the free legal aid business agreement signed between KB Kookmin Bank and the Korea Legal Aid Corporation in October last year. KB Kookmin Bank plans to take the lead in providing opportunities for financial recovery for vulnerable groups by providing 5.1 billion won over three years, including 1.7 billion won this year.

 

To apply for free legal support, call the 132 Call Center or visit the nearest Legal Aid Corporation and submit documents confirming eligibility for support and materials related to the lawsuit. Victims of school violence must have a medical certificate to be recognized as a victim, and foreign workers must have a passport and alien registration card.

 

In the case of police officers, firefighters, and those applying for personal rehabilitation or bankruptcy, each must prepare proof of employment or salary, and proof of debt.

 

An official from KB Kookmin Bank said, “With this donation, we hope that people from socially and economically vulnerable groups who are in legal blind spots will have the opportunity to start anew.” He added, “We will continue to make corporate social efforts to embrace and coexist with various underprivileged groups in our society.” “I will do my best to fulfill my responsibilities,” he said.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