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진천군, 제3회 생거진천배 전국 유소년 축구대회 오는 12일 개막

김봉수 기자 l 기사입력 2024-07-10

본문듣기

가 -가 +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진천군이 오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제3회 생거진천배 전국 유소년 축구대회를 진천군 일원에서 개최한다.

 

진천군 체육회(회장 김명식)가 주최하고 진천군 축구협회(회장 신현정)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진천 종합스포츠타운 축구장, 역사테마공원 축구장, 광혜원 생활 체육공원에서 진행한다.

 

대회 참가 선수 나이는 9세부터 12세까지이며 총 58개 팀, 600여 명의 선수가 참여한다.

 

경기 방식은 12일, 13일에 나이별로 4개 팀씩 조별 풀리그를 진행하고, 마지막 날인 14일에는 토너먼트 방식으로 우승팀을 가리게 된다.

 

군 관계자는 “이번 대회는 유소년 축구 발전에 이바지함은 물론 진천군 홍보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한국 축구의 미래를 이끌어갈 꿈나무들이 마음껏 기량을 펼칠 수 있는 대회로 발전시켜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incheon-gun, the 3rd Saenggeojincheon Cup National Youth Soccer Tournament opens on the 12th

-bongsu kim reporter

 

Jincheon-gun will hold the 3rd Saenggeo-Jincheon Cup National Youth Soccer Tournament for three days from the 12th to the 14th in the Jincheon-gun area.

 

Hosted by the Jincheon-gun Sports Association (Chairman Myung-sik Kim) and organized by the Jincheon-gun Football Association (Chairman Shin Hyun-jeong), this competition will be held at the Jincheon Sports Town soccer field, the History Theme Park soccer field, and the Gwanghyewon Sports Park.

 

The age of participants in the competition ranges from 9 to 12 years old, and a total of 58 teams and 600 players participate.

 

The game format will be a group full league with 4 teams by age group on the 12th and 13th, and on the 14th, the final day, a tournament will be held to determine the winning team.

 

A military official said, “We expect that this competition will not only contribute to the development of youth soccer, but also be a great help in promoting Jincheon-gun and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He added, “This is a competition where aspiring players who will lead the future of Korean soccer can display their skills to their heart’s content.” “We will develop it,” he said.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