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ALL 水 좋다” 정남진 장흥 물축제, 오는 27일 개막

이학수기자 l 기사입력 2024-07-11

본문듣기

가 -가 +

▲ ‘정남진 장흥 물축제’ 가 오는 27일부터 8월 4일까지 탐진강과 편백숲 우드랜드 일원에서 열린다.    


(장흥=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대한민국 대표 여름축제 ‘정남진 장흥 물축제’ 오는 7월 27일부터 8월 4일까지 탐진강과 편백숲 우드랜드 일원에서 열린다.


‘ALL 水 좋다-신나는 장흥 물축제’란 슬로건 아래 펼쳐지는 올해 물축제는 보다 젊어진 축제, 글로벌한 축제로 열릴 예정이다.


물축제가 특별한 이유는 물을 주제로 한 모든 프로그램에 관광객이 주인공으로 참여하기 때문이다. 기존 보여주기식 축제의 틀을 과감히 버리고 참여자들이 직접 물 속에서 시원한 체험을 즐기는 ‘참여형 축제’인 것이다.


올해 물축제는 기존 워터락풀파티에 멀티미디어쇼를 접목한 ‘글로벌 워터월드’를 새롭게 선보일 계획이다. 풀파티장 양쪽을 막아 몰입형 공간을 만들고, 물축제의 정체성을 상징하는 미디어 영상쇼를 상영한다. 축제 기간 중 수요일과 목요일에는 국내 정상급 락스타와 함께하는 락페스티발을 계획하고 있다.


올해 물축제는 태국 송크란 축제와 손잡고 글로벌 축제로 첫발을 내딛는다. 이를 위해 지난 6월 17일 태국정부관광청, 전남도, 장흥군이 함께 축제교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물축제 개막식에는 태국 공연단이 참여해 이번 교류협력의 물꼬를 틀 예정이다.


장흥군이 지역 대표축제로 물축제를 내세우게 된 배경은 풍부하고 깨끗한 수자원 덕분이다. 9개 시군에 식수를 제공하는 장흥댐, 장흥읍 시가지를 가로지르는 1급수 탐진강, 청정해역 득량만 바다가 모두 장흥군이 자랑하는 대표적인 수자원이다.


물은 성스러운 생명을 담고 있는 동시에, 신나는 놀이와 즐거운 추억의 소재가 되기도 한다. 물축제는 장흥의 물을 주제로 생동감 있고 살아있는 체험을 관광객과 지역민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마련된 축제다.


물축제의 백미는 살수대첩 거리 퍼레이드와 지상 최대의 물싸움이다. 살수대첩 거리 퍼레이드는 관광객과 지역민이 한 데 어울려 물싸움을 벌이며 거리를 행진하는 프로그램이다.


축제 첫날인 27일 오후에 시작되는 퍼레이드에서는 시원한 물줄기와 물폭탄이 쏟아지고, 관광객과 지역민은 함께 어우러져 신나는 물싸움을 벌일 예정이다.


지상최대 물싸움장에는 매일 오후 2시 신나는 음악과 함께 박진감 넘치는 물싸움을 진행한다. 매일 오후 3시에는 황금물고기 잡기가 열린다. 물속에서 빠르게 헤엄치는 물고기를 잡기 위해 펼치는 관광객들의 치열한 추격전이 볼 만하다. 체험 후 잡은 물고기를 손질 해 포장해 갈 수 있다.


물축제는 직접 수익사업 보다 많은 관광객들을 끌어 모아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넣는 데 초점을 맞추고 운영된다. 실제로 물축제 기간 동안 관내 숙박업소, 음식점, 마트와 시장 등의 매출은 연중 최고치를 기록한다.


이런 분위기는 물축제가 끝나고 여름휴가 기간에도 계속 이어진다. 장흥군이 강, 바다, 호수를 두루 갖춘 물의 고장임을 대내외에 선포하며 얻게 되는 군 브랜드 이미지 상승효과도 크다. 군민이 화합하고 참여하는 축제 분위기를 감안하면 물축제가 가지는 유·무형의 경제 효과는 수치로 표현할 수 있는 것 이상이라고 할 수 있다.


김성 군수는 “물축제가 특별한 이유는 관광객과 지역민 모두가 주인공으로 참여하기 때문”이라며, “오는 7월 27일부터 9일간 열리는 물축제에서 가슴 뛰는 행복한 추억, 만들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LL water is good” Jeongnamjin Jangheung Water Festival opens on the 27th

‘Global Water World’, a multimedia show combined with the Water Rock Pool Party, debuts… Mayor Kim Seong, “I look forward to making happy memories at the Jangheung Water Festival.”


(Jangheung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Korea’s representative summer festival, ‘Jeongnamjin Jangheung Water Festival’, will be held in the Tamjingang River and Cypress Forest Woodlands from July 27th to August 4th.


This year’s water festival, held under the slogan ‘ALL Water is Good – Exciting Jangheung Water Festival’, is scheduled to be held as a younger festival and a global festival.


The reason why the water festival is special is because tourists participate as the main characters in all water-themed programs. It is a ‘participatory festival’ that boldly abandons the framework of existing show-style festivals and allows participants to enjoy a refreshing experience in the water.


This year’s water festival plans to introduce a new ‘Global Water World’ that combines the existing Water Rock Pool Party with a multimedia show. Both sides of the pool party area are blocked to create an immersive space, and a media video show symbolizing the identity of the water festival is screened. During the festival period, a rock festival with top domestic rock stars is planned for Wednesday and Thursday.


This year's Water Festival takes its first step as a global festival in collaboration with Thailand's Songkran Festival. To this end, on June 17, the Tourism Authority of Thailand, South Jeolla Province, and Jangheung-gun signed a festival exchange business agreement. A Thai performance troupe will participate in the opening ceremony of the water festival, which will open the door to exchange and cooperation.


The reason why Jangheung-gun established the water festival as the region's representative festival is because of its abundant and clean water resources. Jangheung Dam, which provides drinking water to 9 cities and counties, Tamjingang River, a first-class water that runs through the urban area of ​​Jangheung-eup, and the clean waters of Deukryang Bay are all representative water resources that Jangheung-gun boasts.


Water contains sacred life, and at the same time, it can be a source of exciting play and pleasant memories. The Water Festival is a festival designed to allow tourists and local residents to enjoy a lively and living experience with the theme of Jangheung's water.


The highlight of the water festival is the Salsu Battle Street Parade and the largest water fight on earth. The Salsu Battle Street Parade is a program where tourists and local residents march through the streets while having water fights.


In the parade, which begins on the afternoon of the 27th, the first day of the festival, cool streams of water and water bombs will pour down, and tourists and local residents will engage in exciting water fights.


At the largest water fight arena on earth, exciting water fights are held with exciting music every day at 2 PM. A golden fish catching event is held every day at 3 p.m. The fierce chase that tourists engage in to catch fish swimming quickly in the water is worth seeing. After the experience, you can clean and package the fish you caught.


The water festival is operated with a focus on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by attracting more tourists rather than directly generating profits. In fact, during the water festival, sales at lodging establishments, restaurants, supermarkets and markets in the area reach the highest level of the year.


This atmosphere continues even after the water festival ends and during the summer vacation. Proclaiming that Jangheung-gun is a water city with rivers, seas, and lakes has a significant effect on increasing the county's brand image. Considering the festival atmosphere in which the residents unite and participate, it can be said that the tangible and intangible economic effects of the water festival go beyond what can be expressed in numbers.


County Mayor Kim Seong said, “The reason the water festival is special is because both tourists and local residents participate as protagonists.” He added, “I hope that we can create happy memories that will make our hearts beat at the water festival that will be held for 9 days starting July 27th.”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