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하나시티즌, 홈 개막전 연기

김정환 기자 l 기사입력 2020-02-25

본문듣기

가 -가 +

▲ 대전하나시티즌-엠블럼     ©김정환 기자

 

대전하나시티즌이 '코로나19' 확산 여파에 따라 홈 개막전을 잠정 연기 한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24일 오후 2시 연맹 회의실에서 긴급 이사회를 개최하고 최근 심각 단계에 접어든 코로나19 확산 사태에 대응하여 국민과 선수단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적으로 보호하기 위해 확산세가 진정될 때까지 2020시즌 K리그 개막을 잠정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연맹은 ‘이번 결정에는 지난 23일 정부가 코로나19 위기경보를 '심각' 단계로 격상한 점, 각 지자체들이 다수가 밀집하는 모임이나 행사를 자제해줄 것을 당부하고 있는 점, 각급 학교의 개학이 연기되고 군부대의 외출과 외박이 통제되는 등 전 사회적으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조치들이 취해지고 있는 점 등이 고려됐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29일 예정됐던 대전하나시티즌의 홈 개막전도 잠정 연기된다. 향후 일정은 코로나19 여파가 진정 국면에 접어들 때까지 추이를 지켜본 후 발표될 예정이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