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정의당 대구 북구을 이영재 총선 후보등록 마쳐

박성원 기자 l 기사입력 2020-03-26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대구】박성원 기자= 정의당 북구을 이영재후보가 후보등록을 마쳤다.

 

 

▲ 정의당 대구 북구을 이영재 후보 (C)

 

이 후보는 “12월말부터 예비후보 등록과 함께 선거운동을 하고 있지만 정식으로 후보등록을 마치고 나니 마음이 새록새록 힘이 다시 솟아나는 것 같다.”라며 후보등록을 마친 소감을 밝혔다.

 

이 후보는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국민들이 고통 받고 있다. 어서 빨리 이겨냈으면 좋겠다. 선거운동도 코로나 영향을 많이 받을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국회의원을 잘 선출하는 것도 중요한 일인 만큼 남은 20일도 힘차게 달려가겠다. 하던데로 하면 아무것도 바뀌지 않는다. 판을 깨야 새로운 판이 열린다. 유권자분들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번 총선에 대구에서는 이영재 북구을 후보를 비롯해 북구갑, 달서, 동구갑, 서구 등 총 5명의 정의당 후보가 출사표를 던졌다. 총선이 20일 앞으로 다가온 오늘 아침부터 후보등록이 시작됐다. 이틀간 모든 후보는 각자 준비한 등록서류와 함께 선관위를 찾아 최종 후보자격을 얻어야 후보로서 활동이 가능하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