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공식]볼빨간사춘기 측 “우지윤, 고민 끝 팀 탈퇴..안지영 1인 체제 활동”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0-04-02

본문듣기

가 -가 +

▲ 여성듀오 볼빨간사춘기, 우지윤 팀 탈퇴-안지영 1인 체재 활동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여성듀오 볼빨간사춘기가 보컬 지영의 1인 체제로 활동한다. 기타-베이스-서브보컬-랩 등을 담당했던 우지윤은 팀에서 탈퇴한다.

 

2일 볼빨간사춘기의 소속사 쇼파르뮤직 측은 공식입장을 내고 “멤버 지윤이 향후 진로에 대한 개인적인 고민으로 볼빨간사춘기로서 활동을 마무리하고자 하는 의사를 밝혔고, 이에 당사는 멤버들과 함께 신중하게 고민하는 시간들을 여러 차례 가졌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멤버들은 오랜 기간 동안 이야기를 나누면서 서로의 생각을 이해했으며, 저희 쇼파르뮤직 또한 지윤의 선택을 존중하기로 했다”며 “볼빨간사춘기는 새로운 멤버의 영입 없이 지영의 1인 체제로 활동할 예정이며, 지윤은 많은 고민 끝에 볼빨간사춘기로서의 활동을 마무리하기로 결정했다”고 알렸다.

 

또 “볼빨간사춘기가 함께 하는 모습을 보여드리지 못하게 돼 아쉬운 마음이 크지만, 무엇보다 본인의 의견을 존중하며 지지하는 마음으로 이와 같은 결정을 내렸다”며 “지영과 지윤은 같은 멤버로서의 활동은 마무리하지만 앞으로도 서로의 길을 응원하는 동료이자 친구로서 남을 것이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향후 1인 체제로 변화한 볼빨간사춘기는 현재 오는 5월 중 발매 예정인 앨범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계속해서 볼빨간사춘기의 음악을 이어나갈 지영에게 애정 어린 응원과 격려를 부탁드린다”며 “두 아티스트의 빛날 미래를 한결같은 마음으로 응원하겠다”고 덧붙였다.

 

▲ 볼빨간사춘기 탈퇴 관련 우지윤 자필편지 <사진출처=쇼파르뮤직>     © 브레이크뉴스


우지윤은 소속사를 통해 공개한 자필편지에서 “볼빨간사춘기 우지윤으로 여러분과 함께 한 순간들을 소중하게 간직한 채 새로운 출발을 하려고 한다”며 “누구보다 특별했던 경험을 함께 하고 많은 감정들을 공유했었기에 쉽지 않은 결정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우지윤은 “비록 이전처럼 볼빨간사춘기로 함께하는 모습을 보여드릴 수는 없겠지만, 앞으로는 볼빨간사춘기를 바라보는 팬 그리고 친구로 돌아가 응원하려 한다”며 “저의 찬란한 시간을 함께 해줘서 감사하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편, 지난 2011년 결성된 볼빨간사춘기는 2016년 EP 앨범 ‘RED ICKLE’로 정식 데뷔했다. 이후 ‘우주를 줄게’, ‘나만 안되는 연애’, ‘좋다고 말해’, ‘썸 탈꺼야’, ‘여행’, ‘나만, 봄’ 등 많은 히트곡을 발매하며 큰 인기를 얻었다.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