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이상민 후보, "국민소환제.대학 서열화 폐지.계층간 불평등 해소" 강조

김정환 기자 l 기사입력 2020-04-07

본문듣기

가 -가 +

▲ 21대 총선출마 기자회견을 하고있는 이상민 의원     ©김정환 기자

더불어민주당 대전유성을 이상민 후보가 “국민소환제”, “대학 서열화 폐지”, “계층간 불평등 해소”, “지역인재 우선선발 강화를 통한 지역균형 발전 실현”, “사회수당의 강화” 등 복지국가를 위한 정책으로 국민 행복감을 높이겠다고 밝혔다.
 

(사)복지국가소사이어티가 인증하는 복지국가 후보로, 복지국가를 위한 정책과제를 통해 국민 행복도를 높이겠다고 밝힌 이 후보는 (사)복지국가소사이어티는 이번 21대 국회의원 선거를 맞이해 국가적으로 실현해야 할 복지국가 10대 정책과제를 시민들과 함께 마련하고, 이번 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함께 실현해나갈 복지국가 후보를 인증하고 공동의 노력과 지원을 해 나가기로 했다.

 

이상민 후보는 “촛불시민혁명이후에도 국민들의 행복도는 세계 153개국 중에 61위로 2019년에 비해 7단계 하락했다”며 “국민소환제, 대학 서열화 폐지, 계층간 불평등 해소, 지역인재 우선선발 강화를 통한 지역균형 발전 실현, 사회수당의 강화 등 복지국가를 위해 먼저 갖추어야 할 기본적 토대를 만들어 나가는데 공감했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역동적 복지국가의 실현으로 국민들이 행복해질 수 있는 의정활동을 해 펼치겠다”고 밝혔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