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우다사2’ 이지안 “오빠 이병헌, 어떤 남자를 데려와도 다 싫어했다” 폭로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0-04-08

본문듣기

가 -가 +

▲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2’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이지안이 연애할 때마다 친오빠인 배우 이병헌의 반대에 부딪혀 힘들었던 비화를 공개한다.

 

8일 밤 11시 방송하는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2’(이하 ‘우다사2’) 5회에서는 이지안이 잘 생긴 남자도, 못 생긴 남자도 나름의 이유로 반대했던 ‘오빠’의 ‘지극 정성’ 동생 사랑에 대해 털어놓는다.

 

이지안의 오빠는 ‘월드스타’ 이병헌. 특히 이날 방송에는 ‘우다사 남사친’으로 배우 김수로가 새롭게 등장했는데, 김수로는 “혹시 우리 중에 아는 사람이 있느냐”는 박은혜의 돌발 질문에 “있다. 내 친구 동생”이라며 이지안을 쳐다본다.
 
‘우다사 시스터즈’는 “혹시 설렘은 없었냐”라며 짓궂은 질문을 던지고, 김수로는 “원래 친구 동생은 다 설렌다”면서 “(이)지안이는 친구 동생인데다, 너무 예쁘니까 볼 때마다 설렜다”고 답해 환호성을 이끌어낸다. 

 

하지만 김수로는 “여동생이 남자친구를 데려왔을 때도 설렜다”고 덧붙여 분위기를 급 전환시킨다. 그는 “여동생이 결혼할 남자라고 이야기하면, 심장이 좋은 쪽으로 쿵쿵거렸다. 여동생의 눈을 믿으니까”라고 덧붙인다.

 

이를 듣던 이지안은 “우리 오빠와 정반대”라며 “오빠는 어떤 남자를 데려와도 다 싫어했다”고 돌발 고백한다. 그는 “(오빠가) 내 남자친구가 잘 생기면 날라리 같다고 싫어하고, 못 생기면 ‘넌 왜 눈이 낮냐’고 한다”고 폭로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연예계 소문난 관상가이자 ‘촉’ 좋기로도 유명한 김수로는 내친 김에 ‘우다사 시스터즈’의 ‘관상’과 ‘운세’까지 봐준다. 김수로는 “‘우다사 시스터즈’ 중 가장 먼저 결혼할 것 같은 사람은 누구냐?”라는 질문에 “김경란”이라며 “빠르면 올해 안에 간다”고 답한다.

 

과연 김수로의 예언이 적중할지, 김경란과 노정진의 첫 여행 2탄 및 아찔한 상견례 소동 등은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2’ 5회에서 밝혀진다.

 

이외에도 ‘뉴페이스’로 합류한 배우 박현정이 처음으로 두 딸의 근황 및 일상을 공개하며, 유혜정 모녀의 ‘짠내 폭발’ 동대문 야시장 투어가 웃음과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2’ 5회는 8일 밤 11시 방송한다.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