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비슬산 참꽃군락지 산철쭉 만개

박영재 기자 l 기사입력 2020-05-18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대구】박영재 기자=비슬산 참꽃군락지에 참꽃이 진 후 일부 자생하고 있는 산철쭉이 했다..

 

참꽃군락지 내 산철쭉의 점유율은 10%정도로 많지 않지만 군락지를 찾아오는 등산객들에게는 소소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옛 선인들은 진달래는 먹을 수 있는 꽃이라 참꽃이라 하고 철쭉은 독성 때문에 먹을 수 없어 개꽃이라 불렀다. 두 꽃은 매우 유사하게 생겼지만, 자세히 보면 큰 차이가 있다.

 

진달래는 4월 꽃이 먼저 피고 꽃이 지면서 잎이 나온다. 잎의 모양은 긴 타원형이며 잎의 뒷면에는 털이 없다. 반면 철쭉은 5월에 꽃과 잎이 함께 피고 꽃 가운데 적갈색 반점이 있다. 잎은 가지 끝에 작은 주걱 모양으로 4~5장이 돌려나며 잎의 뒷면에 털이 있다.

 

한편 비슬산 참꽃군락지를 방문할 때는 코로나19에 대한 예방과 감염병 차단을 위해서 생활 속 거리두기 수칙을 꼭 준수해야 한다.

 

(C) 달성군 제공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