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로이킴, 해병대 입대 앞두고 27일 신곡 발표..“마음 속 진심 담았다”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0-05-22

본문듣기

가 -가 +

▲ 가수 로이킴 <사진출처=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가수 로이킴이 해병대 입대 소식을 알린 가운데, 입대 전 신곡을 발표한다.

 

22일 로이킴의 소속사 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측은 "로이킴이 27일 신곡 발표를 결정했다. 로이킴이 자신만의 감성으로 써내려간 자작곡으로 마음 속 진심을 담았다. 이후 로이킴은 6월 15일 경북 포항에 위치한 해병대 교육 훈련단에 입소해 국방의 의무를 이행한다"고 밝혔다.

 

로이킴의 신곡 발표는 지난 2018년 9월 '우리 그만하자' 이후 1년 8개월 만이다.

 

2013년 싱글 '봄봄봄'으로 데뷔한 로이킴은 'Love Love Love', 'Home', '북두칠성', '그때 헤어지면 돼', '우리 그만하자'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해왔다. 특히 감미로운 음색과 깊은 감성은 물론 뛰어난 작사, 작곡 실력까지 겸비해 가요계 대표 싱어송라이터로 자리매김했다.

 

이처럼 로이킴의 신곡 발표는 그동안의 공백을 깨고, 팬들의 아쉬움을 달래줄 반가운 소식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로이킴은 지난해 4월 일명 ‘정준영 단톡방’(단체 카카오톡 대화방) 일원이자 음란물을 유포한 혐의를 받아 피의자 신분으로 경찰 조사를 받았고, 지난 2월 최종적으로 기소유예 처분을 받았다.

 

지난 2월 25일 로이킴 측은 “로이킴은 조사에 성실히 임했으며, 조사 과정에서 2016년경 포털 사이트 블로그상의 이미지 1건을 핸드폰으로 스크린 캡쳐해 카카오톡 대화방에 공유한 것이 확인됐다”며 “이 행위가 의도와는 상관 없이, 음란물 유포죄가 성립될 수 있다는 것을 인지하지 못해 경솔한 행동을 한 것에 대해 로이킴은 깊이 후회하며 반성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다만 로이킴이 속해있던 카카오톡 대화방은 문제의 대화방과는 다른 별도의 대화방이었음을 분명히 말씀드린다”며 “앞으로 겸허한 자세로, 모범적인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다시 한 번 죄송하다”며 고개를 숙였다.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