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DGB금융그룹, 2020년도 상반기 순이익 1,851억원

이성현 기자 l 기사입력 2020-07-31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이성현 기자= DGB금융그룹(회장 김태오)은 올해 상반기 1,851억원의 지배주주지분 순이익을 달성했다고 31일 밝혔다.

 

순이익이 작년 상반기 대비 8.2% 감소한 것으로 보이나, 이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대비하여 올해 2분기 선제적 대손 충당금을 적립한 영향이 반영된 것으로, 이러한 요인을 제외하면 전년 동기와 유사한 실적을 달성한 것으로 분석된다.

 

코로나19로 촉발된 경기 침체와 금리 하락이 이어진 어려운 영업 환경 속에서도 견고한 이익을 달성한 주된 이유는 증권, 생명, 캐피탈 등 비은행 계열사 강화의 결실로 풀이된다.

 

주력 계열사인 대구은행 당기 순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22.1% 감소한 1,388억원을 기록 하였는데, 작년 하반기부터 이어진 급격한 시장금리 하락으로 이자 이익이 축소 되고, 미래 경기 전망을 보수적으로 반영한 선제적 대손 충당금 적립이 주된 원인인 것으로 분석된다.

 

반면, 이러한 경기 침체기에도 불구하고 대구은행의 원화대출금은 전년말 대비 6.4% 증가 하였고, 건전성 지표인 고정이하 여신비율과 연체율 역시 낮은 수준에서 잘 관리되고 있다.

 

한편, 비은행 계열사인 하이투자증권, DGB생명의 상반기 순이익은 전년동기 대비 각각 56.7%, 48.0% 증가한 481억원, 225억원을 기록하였으며, DGB캐피탈 역시 22.4% 개선된 180억원의 순이익을 달성하여, 비은행 계열사들의 이익 기여도는 앞으로도 확대될 것으로 판단된다.

 

DGB금융그룹 관계자는 “하반기에도 금융그룹으로서의 사회적 역할과 책임을 다하면서, 자본 적정성과 건전성 관리에 더욱 집중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