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전북,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152명

이요한 기자 l 기사입력 2020-10-13

본문듣기

가 -가 +

 

▲  충남 대전 발(發) 가족을 매개로 한 연쇄 감염에 노출된 전북 전주에 거주하는 30대 남성인 전도사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도내 누적 환자는 152명으로 늘어났다.   (2020년 10월 13일 오전 8시 기준 전북지역 코로나19 환자 발생현황)                                                                                                   / 도표제공 = 전북도청     © 이요한 기자

 

 

 

 

 

충남 대전 발(發) 가족을 매개로 한 연쇄 감염에 노출된 전북 전주에 거주하는 30대 남성인 전도사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도내 152번째 환자로 분류됐다.

 

이 남성은 지난 2일과 4일 대전 387번 확진자인 B씨와 접촉했던 것으로 1차 역학조사 결과 확인됐으며 B씨는 지난 8일 전주를 방문해 교회 성도 20명과 접촉했던 것으로 파악돼 방역당국이 이들의 신원을 파악하고 있다.

 

전북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도내 152번 확진자인 A씨는 종교 관련 행사에 참석하기 위해 지난 9일부터 10일까지 충남 아산에 있는 한 연수원에서 1박을 한 이후 지난 12일 오후 6시 확진 판정을 받고 군산의료원 격리 병실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전도사로 활동하고 있는 A씨는 지난 10일 유성의 한 지인 숙소를 방문해 1박을 한 뒤 자신의 승용차를 이용, 전주에 도착, 드라이브 스루를 이용해 햄버거를 구입한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지난 11일부터 기침과 가래 등의 최초 증세가 발현되자 12일 오전 전주시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를 채취한 결과, 이날 오후 6시께 '양성' 판정을 받아 도내 누적 환자는 152명으로 늘어났다.

 

보건당국은 A씨의 자택과 방문지를 대상으로 소독을 완료하고 휴대폰 위치추적・카드사용 내역조회・방문지 폐쇄회로(CCTV) 영상 분석 등을 통해 정확한 이동 동선과 추가 접촉자를 파악 중이다.

 

대전 387번 환자로 분류된 B씨의 가족은 추석 연휴인 지난 3일 점심과 저녁 식사를 함께 했으며 배우자인 남편은 전주에 있는 개척교회 목사로 확인됐다.

 

한편, 13일 오전 8시를 기준으로 전북은 8월 15일 이후 현재(16일~31일 = 44명ㆍ9월 1일~12일 = 12명ㆍ9월 13일~26일 = 26명ㆍ9월 27일~10월 3일 = 4명ㆍ10월 4일 = 3명ㆍ5일 = 9명ㆍ6일 = 8명ㆍ11일 = 2명・12일 = 1명)까지 총 109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다.

 

누적 확진자 152명을 각 지역별로 살펴보면 ▲ 전주 = 54명 ▲ 군산 = 22명 ▲ 익산 = 19명 ▲ 정읍 = 17명 ▲ 김제・임실 = 3명 ▲ 고창 = 2명 ▲ 완주・무주ㆍ장수 = 1명 ▲ 기타 = 29명 등이다.

 

이들과 직・간접적으로 접촉한 것으로 파악된 총 66명이 향후 증세 발현 우려에 따라 14일 동안 자가 격리 상태로 하루 2차례 1:1 모니터링이 진행되고 있으며 도내 누적 확진자 가운데 현재 32명이 전북대병원(5명)・원광대병원(3명)・군산의료원(22명)・오산공군병원(1명)・안산생활치료센터(1명) 등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A evangelist, a male in her 30s living in Jeonju, Jeonbuk, who was exposed to a serial infection through her family from Daejeon, Chungcheongnam-do, was diagnosed as'positive' for Corona 19 and was classified as the 152th patient.

 

The first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confirmed that the man was in contact with Mr. B, a confirmed case of Daejeon 387 on the 2nd and 4th, and Mr. B was found to have been in contact with 20 members of the church after visiting Jeonju on the 8th. Is grasping.

 

According to the Jeollabuk-do health authorities, Mr. A, who was confirmed 152 times in the province, stayed at a training center in Asan, Chungcheongnam-do from the 9th to the 10th to attend a religious event. It is being transferred to an quarantine room at Gunsan Medical Center for treatment.

 

It was confirmed that Mr. A, who is working as a missionary, visited an acquaintance of Yooseong on the 10th, stayed one night, arrived in Jeonju in his own car, and purchased a hamburger using a drive-through.

 

Mr. A visited the Jeonju Public Health Center screening clinic on the morning of the 12th as the first symptoms such as cough and phlegm appeared from the 11th, and as a result of collecting samples, the number of patients in the province increased to 152 after being judged 'positive' at 6 pm on the same day. .

 

The health authorities have completed disinfection for Mr. A's home and visited places, and are identifying the exact movement routes and additional contacts by tracking the location of the mobile phone, checking the card usage history, and analyzing the CCTV video.

 

B's family, who was classified as patient 387 in Daejeon, had lunch and dinner together on the 3rd, the Chuseok holiday, and her husband, who was a spouse, was confirmed as a pastor of a pioneer church in Jeonju.

 

Meanwhile, as of 8 a.m. on the 13th, as of August 15 in Jeonbuk (16th-31st = 44 people, September 1-12th = 12 people, September 13th-26th = 26 people September 27th-October 3rd = 4 people, October 4th = 3 people, 5th = 9 people, 6th = 8 people, 11th = 2 people, 12th = 1 person) A total of 109 new people It was counted that there were confirmed cases.

 

Looking at the cumulative confirmed 152 people by region ▲ Jeonju = 54 ▲ Gunsan = 22 ▲ ​​Iksan = 19 ▲ Jeongeup = 17 ▲ Gimje, Imsil = 3 ▲ Gochang = 2 ▲ Wanju, Muju, Jangsu = 1 People ▲ Others = 29 people.

 

A total of 66 people who were found to have been in direct or indirect contact with them are in self-isolation for 14 days and are being monitored twice a day due to concerns about the development of symptoms in the future. People), Wonkwang University Hospital (3 people), Gunsan Medical Center (22 people), Osan Air Force Hospital (1 person), Ansan Life Treatment Center (1 person), etc.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북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