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제2회 충주국제무예액션영화제, 무술감독 오세영 메시지 전달

김병주 기자 l 기사입력 2020-10-13

본문듣기

가 -가 +

 

▲ 오세영 감독 (C) 김병주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제2회 충주국제무예액션영화제 오세영(1967년생) 무술감독이 영화제에 대한 기대 및 바람에 대한 메시지를 13일 전달해 왔다.

 

오세영 무술감독은 한국을 대표하는 무술감독 중 한 명으로 영화 '아름다운 청년 전태일'에서 마지막 전신에 불을 붙이고 죽어가던 전태일(홍경인) 열사의 모습을 실제로 재현한 장본인이다.

 

30여년간 안시성, 청년경찰, 공조, 끝까지 간다, 설국열차 외 78편에 달하는 무술 감독으로 활동하며, 2011년 영화 '최종병기 활'로 제32회 청룡영화상 기술상, 2020년 15억 루피(한화 약250억원)가 투입왼 블록버스터 <WAR>로 제65회 Filmare Awards에서 최우수 액션부문 상을 수상했다.

 

Filmare Awards는 인도 영화계에서 할리우드의 오스카 격에 해당하는 상으로 잘 알려져 있다.

 

오 감독은 수석프로그래머 김윤식 교수와 함께 프로그램 확정과, 영화제 시상 및 발전에 대해 자문위원 역할과 함께 영화제 발전에 대한 무예인으로써 당부하였다.

 

오세영 감독은 “충주는 무예와 무술이라는 컨텐츠로 세계무술축제가 오랫동안 개최되어온 도시로 알고 있으며, 영화제가 가미되어 시너지 효과도 기대된다”며 “셀럽들의 초청과 멋진 프레임을 짜는것도 좋지만 사실상 좀 더 현실적이고 실리적인 것이 선행 되어야 한다며, 액션영화 제작지원, 액션배우 발굴등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또 "영화제가 스턴트맨들과 꿈나무 액션배우들이 자리잡고 이들이 클 수 있는 자양분의 역할이 되어 주었으면 한다고” 전하는 등 영화제의 애정이 남다르다.

 

한편 무예와 액션을 주제로 하는영화제는 충북문화재단이 주최하고 국제무예액션영화제 집행위원회(위원장 이두용)가 주관하며, 충청북도와 충주시가 후원하는 전국 유일무이한 영화제이다.

 

[아래의 기사는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 기사입니다.]

 

The 2nd Chungju International Martial Arts Action Film Festival, a message from martial arts director Oh Se-young

 

[Break News, Chungbuk] Reporter Kim Byeong-ju = Martial arts director Oh Se-young (born 1967) delivered a message about expectations and hopes for the film festival at the 2nd Chungju International Martial Arts and Actoin Film Fest.

 

Martial arts director Oh Se-young is one of Korea's leading martial arts directors, who actually reproduced the appearance of Jeon Tae-il (Hong Gyeong-in), who was dying after lighting the last body of fire in the movie <Beautiful Youth Jeon Tae-il>.

 

For over 30 years, he has been working as a martial arts director with 78 films including Ansiseong, Youth Police, Gongjo, Going to the End, and Snow Country Train. Won the Best Action Award at the 65th Filmare Awards for <WAR>, a blockbuster left by (KRW 100 million).

 

The Filmare Awards are well-known in the Indian film industry for their Hollywood Oscars.

 

Director Oh, along with Prof. Yoonsik Kim, the lead programmer, asked for the finalization of the program, as an advisor to the awards and development of the film festival, and as a martial artist for the development of the film festival.

 

Director Oh Se-young said, “Chungju is known as a city where the World Martial Arts Festival has been held for a long time with the contents of martial arts and martial arts, and synergy effects are also expected with the addition of the film festival. It is good to invite celebrities and create a nice frame, but in reality it is more realistic. He said, “What is practical and practical should be preceded,” he said.

 

In addition, the film festival's affection is extraordinary, such as saying, "The film festival wants stuntmen and dream tree action actors to be in place and serve as nourishing roles for them to grow up."

 

Meanwhile, a film festival with the theme of martial arts and action is hosted by the Chungbuk Cultural Foundation, hosted by the International Martial Arts Action Film Festival Executive Committee (Chairman Lee Doo-yong), and sponsored by Chungcheongbuk-do and Chungju.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