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KT, 아이티아이테크놀로지와 AI 스마트병원 구축 나선다

정민우 기자 l 기사입력 2020-10-15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정민우 기자=
KT는 스마트 헬스케어 전문기업 아이티아이테크놀로지와 서울 종로구 KT 광화문빌딩 East에서 ‘인공지능(AI) 기반 스마트병원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KT AI/BigData사업본부장 김채희 상무, 아이티아이테크놀로지 김윤태 대표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아이티아이테크놀로지는 환자와 의료진의 편의 향상을 위한 스마트 헬스케어 제품 개발∙제조 전문기업이다. R&D 기술인재 확보, 20년간의 경험과 노하우, 7개의 관련 특허를 기반으로 병상 미디어테이블 시스템을 개발했으며, 국내뿐 아니라 미국·독일 등 해외시장에 적극 수출을 확대하며 스마트병원 사업을 선도하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사는 △스마트병원 헬스케어 단말 공동 개발 및 상품화 △KT AI 플랫폼 ‘기가지니 인사이드’ 적용 및 IoT 플랫폼 연동 개발 △스마트병원 사업에 대한 마케팅 및 영업 기회 발굴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KT와 아이티아이테크놀로지는 병상에 비치되는 미디어테이블에 기가지니 인사이드를 적용해 터치뿐 아니라 음성으로 기기제어와 AI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AI 스마트병원을 구축할 예정이다. AI 스마트병원은 환자의 편의와 의료진의 효율적인 의료활동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KT는 260만 가입자를 보유한 AI 서비스 ‘기가지니’를 기반으로 AI 호텔, AI 로봇 등 다양한 영역에 B2B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KT는 AI 역량 기반 스마트 헬스케어 분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한다.

 

KT AI/BigData사업본부장 김채희 상무는 “스마트 헬스케어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아이티아이테크놀로지와 스마트병원 사업 협력 기회를 얻게 돼 기쁘다”며 “KT는 환자가 병원에 입원해서 퇴원할 때까지 AI 기술로 더욱 향상된 병상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

 

KT announced on the 15th that it has signed a “MOU for cooperation in artificial intelligence (AI)-based smart hospital business” at KT Gwanghwamun Building East in Jongno-gu, Seoul with IT Technology, a smart healthcare company. The signing ceremony was attended by key officials from both companies, including KT's AI/Big Data Business Division Head Kim Chae-hee and ITI Technology CEO Kim Yoon-tae.

 

ITI Technology is a company specializing in developing and manufacturing smart healthcare products to improve the convenience of patients and medical staff. Based on securing R&D technical talent, 20 years of experience and know-how, and 7 related patents, we have developed a hospital bed media table system, and are leading the smart hospital business by actively expanding exports not only to domestic but also overseas markets such as the United States and Germany.

 

Under this agreement, the two companies plan to promote △joint development and commercialization of smart hospital healthcare terminals, △apply KT AI platform ‘Kig Genie Inside’ and develop IoT platform interlocking △Marketing and sales opportunities for smart hospital business.

 

Through this, KT and ITI Technology are planning to build an AI smart hospital that can use device control and AI services not only by touch but also by voice by applying Gi Genie Inside to the media table on the bed. AI smart hospitals are expected to be of great help to patients' convenience and efficient medical activities of medical staff.

 

KT is expanding its B2B business to various areas such as AI hotels and AI robots based on the AI ​​service “Gi Genie” with 2.6 million subscribers. With this agreement, KT will expand its business area to the field of smart healthcare based on AI capabilities.

 

“We are pleased to have the opportunity to cooperate with ITI Technology, which is leading the smart healthcare market, and smart hospital business,” said Kim Chae-hee, head of KT's AI/Big Data Business Division. We will try to show improved hospital bed service.”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