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송언석 의원'문재인 정부 출범후 감정원-국민은행 부동산 통계격차 이명박 정부의 38배'

이성현 기자 l 기사입력 2020-10-15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송언석 의원(국민의힘, 경북 김천)이 한국감정원과 KB국민은행의 부동산 통계인 아파트 매매가격지수를 비교 분석한 결과,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두 기관의 통계 간 격차가 이명박 정부의 38배에 달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 송언석 의원 질의 장면 (C)송언석 의원실

 

송언석 의원이 분석한 바에 따르면, 이명박 대통령 임기 기간 한국감정원과 KB국민은행의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지수는 각각 4.1%(89.7→86.0), 4.5%(91.1→87.0) 감소하여, 두 기관의 통계 간 격차는 0.4%포인트였다. 두 기관 통계의 차이가 거의 없었다고 볼 수 있다.

 

또한, 박근혜 대통령 임기 기간에는 두 기관의 매매가격지수가 각각 12.5%(85.8→96.6), 10.4%(86.8→95.8) 증가하여 증감율 격차는 2.1%포인트로 나타났다. 이명박 정부 때보다 두 기관 간의 통계 격차가 다소 증가했지만, 눈에 띌만한 차이점을 보이지 않았다.

 

하지만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두 기관의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지수 증감율은 확연한 차이를 나타냈다. 文대통령이 취임한 2017년 5월부터 2020년 8월까지 한국감정원의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지수는 15.7%(97.3→112.6) 증가했지만, KB국민은행의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지수는 이의 2배에 달하는 30.9%(96.1→125.8) 증가하여 두 기관 간 격차가 15.2%포인트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통계 격차가 이명박 정부와 비교했을 때 38배, 박근혜 정부와 비교했을 때 7배 벌어진 것이다.

 

지난 7월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한국감정원의 매매가격지수 통계를 인용해 문재인 정부 들어 서울 아파트 가격이 14% 올랐다고 주장해. 시민단체인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이 통계조작 여부에 대한 국정조사를 요구한 바 있다.

 

한편, 2012년 12월 감정원이 부동산 통계 집계를 위한 표본 설계를 시작한 이후, 1번의 표본 재설계와 6번의 일부 보정*을 실시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표본 재설계의 경우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인 2017년 12월에 이루어졌다.

 

송언석 의원이 감정원의 서울 아파트 평균매매가격 통계를 분석한 결과, 이전 정부에서 이뤄진 세 번의 보정은 보정 전후 매매가격지수 증감률이 -0.02~4.3%였던 반면, 현 정부 때 실시한 세 차례 보정 전후에는 최대 12.9% 급등하는 양상을 보였다.

 

송언석 의원은 “김현미 장관이 서울 아파트 가격이 14% 올랐다며 앞세운 감정원 통계와 민간통계 간 격차가 문재인 정부 들어 크게 벌어지고 있다”면서 “부동산 통계가 시장에 미치는 영향이 큰 만큼 표본 공개 등을 통해 국가승인통계의 투명성을 높이고 국민의 신뢰를 확보해야 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

 

The gap in real estate statistics between the Appraisal Board and Kookmin Bank since the inauguration of the Moon administration was 38 times that of the Lee administration


[Break News, Gyeongbuk] Reporter Lee Seong-hyun = As a result of a comparative analysis of the apartment sales price index, a real estate statistic of the Korea Appraisal Board and KB Kookmin Bank, by Rep. It was confirmed that the gap between statistics is 38 times that of the Lee Myung-bak administration.

 

According to the analysis by Congressman Eon-Seok Song, the Korea Appraisal Board and KB Kookmin Bank's Seoul apartment sales price index decreased 4.1% (89.7 → 86.0) and 4.5% (91.1 → 87.0), respectively, during the term of President Lee Myung-bak's office. Was 0.4 percentage points. It can be seen that there was little difference between the statistics of the two institutions.

 

In addition, during the term of President Park Geun-hye, the trading price index of the two institutions increased by 12.5% (85.8→96.6) and 10.4% (86.8→95.8), respectively, showing a difference of 2.1 percentage points. Although the statistical gap between the two institutions increased somewhat from the time of the Lee Myung-bak administration, there were no noticeable differences.

 

However, after the inauguration of the Moon Jae-in administration, the rate of increase or decrease in the Seoul apartment sales price index between the two institutions showed a marked difference. From May 2017 to August 2020, when President Wen took office, the Korea Appraisal Board's Seoul apartment sales price index increased 15.7% (97.3 → 112.6), but KB Kookmin Bank's Seoul apartment sales price index was 30.9, which is twice that of the Korean Appraisal Board. % (96.1 → 125.8) increased, showing that the gap between the two institutions reached 15.2 percentage points. The statistical gap widened 38 times compared to the Lee Myung-bak administration and 7 times compared to the Park Geun-hye administration.

 

In July, Minister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Kim Hyun-mi claimed that the Moon Jae-in administration raised apartment prices in Seoul by 14%, citing statistics from the Korea Appraisal Board's sales price index. Citizens' Federation for Economic Justice Practices, a civic organization, has requested a national investigation into whether statistics are manipulated.

 

On the other hand, it was confirmed that after the Appraisal Board began designing a sample for real estate statistics aggregation in December 2012, it was confirmed that the sample was redesigned once and partially corrected *6 times. The sample redesign was carried out in December 2017, after the inauguration of the Moon Jae-in government.

 

As a result of analyzing the statistics of the average selling price of apartments in Seoul by Rep. Song Eon-Seok, the three corrections made by the previous government were -0.02 to 4.3% before and after the correction, while the maximum before and after the three corrections carried out by the current government. There was a 12.9% rise.

 

Rep. Song Eon-seok said, “The gap between the appraisal statistics and private statistics, which Minister Kim Hyun-mi put in place in Seoul apartment prices increased by 14%, is widening greatly in the Moon Jae-in administration.” “As real estate statistics have a great impact on the market, It is necessary to increase transparency of approval statistics and secure public trust.”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