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정의당 대구시당 신임 사무처장에 김지훈 총무국장 임명

이성현 기자 l 기사입력 2020-10-15

본문듣기

가 -가 +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정의당 대구시당은 지난 14일 김지훈(만36세) 전)총무국장을 대구시당 사무처장으로 임명했다고 15일 밝혔다.

 

김지훈 사무처장은 경북대학교 전자전기컴퓨터학부를 졸업하고, 민주노동당 대구북구사무국장으로 정당 활동을 시작하였으며, 정의당 대구시당 총무국장을 거쳐, 정의당 대구시당 사무처장에 임명됐다.

 

김지훈 사무처장은 “대구시민 곁으로 더 깊이 파고드는 6기 정의당 대구시당이 될 것”이라고 취임소감을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

 

Justice Party Daegu City Party Kim Ji-hoon appointed as new secretary

 

[Break News Daegu] Reporter Lee Seong-hyun = The Daegu City Party of Justice announced on the 15th that it had appointed Kim Ji-hoon (formerly 36 years old) general secretary of the Daegu City Party as Secretary General of the Daegu City Party.

 

Kim Ji-hoon graduated from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s Faculty of Electronics, Electrical and Computer Sciences, started his party activities as Director General of the Democratic Labor Party, Daegu Buk-gu, served as the General Affairs Bureau of the Daegu City Party of Justice Party, and was appointed as the Secretary of the Justice Party Daegu City Party.

 

Secretary General Kim Ji-hoon said, “It will be the 6th Justice Party, Daegu City Party, which is digging deeper by Daegu citizens.”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