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민생당 “추미애 법무부 장관! 더 추해지기 전에 그만하라, 너무 피곤하다”

박정대 기자 l 기사입력 2020-11-16

본문듣기

가 -가 +

▲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111월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의원들 질의에 답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0.11.16.     ©뉴시스

 

민생당 양건모 대변인은 16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 더 추해지기 전에 그만하라, 너무 피곤하다”는 제목의 논평을 발표 했다. 

 

이 논평에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영수증 없이 사용하는 ‘특수활동비(특활비)’ 내역을 밝히라는 돼도 안 되는 지시를 하기보단, 본인이 특활비를 사용하지 않듯이 “특활비를 없애라”라고 하는 게 차라리 나았다“면서 “법무부 장관으로서 수사 지연을 막는다며 ‘피의자 휴대전화 비밀번호 강제해지법’을 검토해야 한다고 말하기 전에, 우리나라 인권실태를 먼저 고민해야 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법무부 장관이란 사람이 국정감사와 SNS를 넘나들며 윤석열 검찰총장을 공격하니까, “윤석열 검찰총장이란 사람이 누군지 전혀 몰랐는데 추미애 장관이 하도 문제 삼고 공격을 하니까 대단한 사람인가 보다”라며 사람들의 관심을 만들고 있다“면서 ”물론, 추미애 장관이 이 모든 것을 대통령과 상의해서 하는 행동인지는 모르겠다. 야권의 대선 후보 대상을 교란할 목적으로 말이다. 야당 대표가 ‘윤석열 총장은 문 대통령이 임명했고 현 정부에 있으므로 여당 사람이다’라는 취지의 말을 했듯이 말이다. 민생이 어려운데 헷갈리게 하지 말고 그만해라. 너무 피곤하다“고 피력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Minsaeng Party spokesman Yang Gun-mo said on the 16th, “Minister of Justice Chu Miae! Stop before it gets ugly, I'm too tired.”

 

In this commentary, "Minister of Justice Chu Mi-ae said, "Get rid of special expenses," as if he did not use special expenses, rather than giving an instruction that should not be used to reveal the details of'special activities expenses (special expenses)' used without a receipt. It was better,” he pointed out, “Before saying that as the Minister of Justice, we should review the'law to enforce the cancellation of the suspect's mobile phone password,' saying, “As the Minister of Justice, I had to consider the human rights situation in Korea first.”

 

 

“As the Minister of Justice attacked the Prosecutor General Yoon Seok-yeol through the state administration and social media, he said, “I had no idea who the Prosecutor General Yoon Seok-yeol was. “Of course, I don't know if Secretary Choo Mi-ae is doing all this in consultation with the president. For the purpose of disturbing the opposition presidential candidates. As the opposition leader said, “President Seok-yeol Yoon was appointed by President Moon and is a member of the ruling party because he is in the current government. It is difficult for people to live, but do not confuse them and stop. “I'm too tired,” he said.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