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PA 남기찬 사장 ‘2020 대한민국 CEO 명예의 전당’ 고용친화 부문 수상

배종태 기자 l 기사입력 2020-11-19

본문듣기

가 -가 +

 

▲ 부산항만공사 남기찬 사장 (C) 배종태 기자

 

부산항만공사(BPA) 남기찬 사장이 ‘2020 대한민국 CEO 명예의 전당’고용친화 부문 수상자로 18일 선정됐다.


서울 스위스그랜드호텔에서 18일 개최된 시상식에서 남 사장은 ‘2020 대한민국 CEO 명예의 전당’ 고용친화 부문에서 수상을 했다.

 

‘대한민국 CEO 명예의 전당'은 산업정책연구원이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등이 공동 후원하며, 차별화된 경영전략과 리더십으로 경제.산업 발전에 크게 이바지한 최고경영자(CEO)에게 수여되는 상이다.

 

남 사장은 스마트 오피스 구축, 집중 근무시간제 도입, 유연근무제 활성화 등을 통해 불필요한 업무를 감소시키고 업무효율성을 높이는 데 공헌한 성과를 높이 평가받아 고용친화부문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특히, 항만근로자의 인권이 존중되는 일터를 구현하고자 부산항 컨테이너 터미널 운영사와 인권경영 협약을 체결하는 등 지역사회의 지속가능 성장을 위한 노력이 인정받았다.

 

남기찬 사장은 “이번 수상은 BPA의 전 임직원이 합심해 사람 중심의 행복한 일터 만들기에 노력한 결과"라며“사람을 존중하는 인본주의 경영을 통해 일과 삶이 조화된 직장문화를 만드는 데 투자와 노력을 계속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Busan Port Authority (BPA) President Ki-chan Nam was selected as the winner of the “2020 Korea CEO Hall of Fame” in the employment-friendly category.


At the awards ceremony held on the 18th at the Swiss Grand Hotel in Seoul, President Nam was awarded the “2020 Korea CEO Hall of Fame” in the employment-friendly category.


The'Korea CEO Hall of Fame' is hosted by the Institute for Industrial Policy Studies and jointly sponsored by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and the Ministry of Small and Medium Venture Businesses, and is awarded to the CEO who has contributed greatly to economic and industrial development with differentiated management strategies and leadership. It's a prize.


President Nam was honored with the job-friendly award for his contributions to reducing unnecessary work and improving work efficiency through the establishment of a smart office, introduction of an intensive working hour system, and activation of a flexible working system.


In particular, efforts for sustainable growth of the local community were recognized by signing a human rights management agreement with the container terminal operator of Busan Port to realize a workplace where the human rights of port workers are respected.


President Nam Ki-chan said, “This award is the result of all BPA's executives and employees working together to create a people-centered, happy workplace.” He expressed his feelings.

 


원본 기사 보기:부산브레이크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