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박한별 근황, 남편 유인석 성매매 혐의 재판에 다시금 관심 ‘UP’

박동제 기자 l 기사입력 2020-11-20

본문듣기

가 -가 +

▲ 배우 박한별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박한별의 남편이자 전 유리홀딩스 대표 유인석의 성매매 혐의 재판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박한별의 근황에 다시금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19일 경기 용인시 육군 지상작전사령부 보통군사법원에서는 그룹 빅뱅 출신 승리(본명 이승현)의 ‘버닝썬 게이트’ 관련 3차 공판이 열렸다. 해외 투자자 성매매 알선 및 상습도박 등 혐의를 받고 있는 ‘버닝썬 게이트’의 중심인 승리는 논란 속 지난 3월 입대했고, 그의 사건은 군사법원으로 이첩됐다.

 

이날 클럽 아레나 MD 출신인 김모 씨 증인으로 출석, 승리의 성매매 알선 및 성매매 혐의 등에 대해 “승리가 아닌 유인석의 지시에 따라 여성들을 소개하고 차량으로 이동하는 일을 도왔다”고 답했다. 특히 김모 씨는 “지난 2015년 승리의 집에 갔다가 유인석이 문을 연 상태로 여성과 성관계를 하는 장면을 목격하기도 했다. 승리의 성관계 장면은 본 적이 없고 불법 촬영을 한 것도 본 적이 없다”고 말했다.    

 

유인석과 가수 정준영 등은 이번 3차 공판에 불참했다. 유인석은 불가피한 사정으로, 정준은은 심신 미약 등 건강이 악화돼 불참했다. 이에 재판부는 다음 기일에 성매매 여성들과 유인석, 정준영을 증인으로 소환할 예정이다.  

 

한편, 유인석의 성매매 알선 혐의 재판 소식이 전해지자 누리꾼들은 그의 아내인 박한별에 관심을 보내고 있다. 박한별은 지난 2017년 유인석 전 대표와 결혼, 이듬해 4월 아들을 출산했다. 

 

지난해 가을부터 가족들과 제주도에 머물며 지내고 있는 박한별은 지난해 4월 종영한 MBC 드라마 ‘슬플 때 사랑한다’ 이후 작품 활동을 중단한 상태다.

 

박한별은 지난해 3월 유인석 관련 논란이 불거졌을 당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남편과 관련된 논란과 사건들, 의혹들로 인해 많은 분들에게 심려를 끼쳐드려 정말 죄송하다”며 “모든 논란들에 대해 저도 함께 책임감을 느끼고 있으며, 어떠한 결과가 나오더라도 이 모든 시련을 저희 가족이 바른길로 갈 수 있게 인도하는 과정이라 받아들인다”고 고백한 바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mid the news of the trial of actor Park Han-byul's husband and former Yuri Holdings representative Yoo In-seok on prostitution charges, attention is focused on Park Han-byul's recent situation.

 

On the 19th, at the General Military Court of the Army's Ground Operations Command in Yongin City, Gyeonggi Province, Seung-ri (real name Seung-Hyun Lee), from the group Big Bang, held a third trial on the'Burning Sun Gate'. Seungri, the center of the “Burning Sun Gate,” which is accused of mediating prostitution for foreign investors and gambling, was enlisted in the controversy last March, and his case was transferred to the military court.

 

On this day, as a witness of Mr. Kim Mo, MD, from Club Arena MD, he replied, “I introduced the women according to the instructions of In-Seok Yoo, not the victory, but helped to move to the vehicle.” In particular, Mr. Kim said, “I went to Seungri’s house in 2015 and saw Yoo In-seok having sex with a woman with the door open. I've never seen Seungri's sex scenes and I've never seen any illegal filming.”

 

Yoo In-seok and singer Jung Jun-young were absent from the third trial. Yoo In-seok was absent due to inevitable circumstances, and Jung Joon-eun due to deteriorating health such as mental and physical weakness. Accordingly, the court is planning to summon women in prostitution, Yoo In-seok and Jung Joon-young as witnesses on the next day.

 

On the other hand, when news of Yoo In-seok's trial for mediation of prostitution is reported, netizens are paying attention to his wife Park Han-byul. Park Hanbyul married former CEO Yoo In-seok in 2017 and gave birth to a son in April of the following year.

 

Park Han-byul, who has been staying with her family in Jeju Island since last fall, has stopped her work after the MBC drama “I Love You When I'm Sad,” which ended last April.

 

Park Han-byul said, “I am very sorry for causing concern to many people due to the controversy, incidents, and suspicions related to my husband when the controversy related to Yoo In-seok arose in March last year.” I also feel responsible, and no matter what the outcome, I accept all these trials as a process that leads my family on the right track.”

 

dj329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