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나누며하나되기, 한국전통문화 체험행사 진행

소중한 기자 l 기사입력 2020-11-20

본문듣기

가 -가 +

'나누며하나되기(이사장 도웅 스님, 천태종 사회부장)'는 11월 19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예방물품 후원업체 임직원을 모시고 역사문화탐방. 한국전통문화체험 행사인 “고맙습니다, 덕분입니다” 기부자 예우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나누며하나되기(이사장 도웅 스님, 천태종 사회부장)'는 11월 19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예방물품 후원업체 임직원을 모시고 역사문화탐방. 한국전통문화체험 행사인  “고맙습니다, 덕분입니다” 기부자 예우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 소중한 기자

 

이번 행사는 겨울철을 앞두고 코로나 재 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1.5단계로 격상되고 있는 시점에서 방역현장에서 묵묵히 코로나와 싸우고 있는 산업일꾼들을 초대하여 ‘나누며하나되기’는 지난 2월부터 11월까지 총 14회에 걸친 예방물품(마스크, 손 소독제, 살균 소독수, 알콜 물티슈, 방역 소독기등)을 후원해주신 우리 사회를 따뜻하게 밝혀주고 아낌없이 사랑을 나누어주신 고마운 후원업체에 대한 보답의 시간을 가졌다. 

 

▲  사진, 나누며하나되기 제공   © 소중한 기자

▲     © 소중한 기자

 

참가 후원업체 임직원 32명은 올해 들어 가을비가 가장 많이 쏟아지는 추운 날씨임에도 불구하고 훈훈한 온기속에 △온달 드라마세트장 △온달 동굴 △천태종 총본산 단양 구인사 △적멸궁 참배 등을 둘러봤다. 특히 구인사 템플스테이 체험관에서 다도 프로그램과 명상에 대한 이해와 체험을 했다.

 

이날 후원업체에 대한 감사패 전달식에는 대한불교천태종 사회과장 문법스님과 (주)월드켐 조희순 대표에게 감사패와 구인사 “차” 선물을 증정하고 그동안의 후원에 감사함을 전했다.

 

오늘 행사에 참가한 김윤민 후원자님은 “평소 나눔문화를 통하여 취약계층에 관심을 가졌는데 이렇게 예우를 해주셔서 감사함과 바쁜 일상속에 모처럼 힐링과 회사의 공헌을 할 수 있어 기쁘다”며, “행복한 하루였다”고 미소를 지어보였다.

 

한편, ‘나누며하나되기’는 김장철을 맞아 오는 11월 21 동남아시아 이주 노동자와 취약계층을 위한 ‘사랑의 김치, 생명의 쌀, 고구마행사’를 진행하고, 소외계층을 위한 이웃나눔을 묵묵히 실천할 예정이다. hpf21@naver.com

 

김윤민 후원자님은 “평소 나눔문화를 통하여 취약계층에 관심을 가졌는데 이렇게 예우를 해주셔서 감사함과 바쁜 일상속에 모처럼 힐링과 회사의 공헌을 할 수 있어 기쁘다”며, “행복한 하루였다”고 미소를 지어보였다.     © 소중한 기자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Sharing and becoming one','Thank you. Thanks’-History and culture exploration, Korean traditional culture experience
November 21 “Kimchi of Love, Rice of Life, and Sweet Potato Event” for migrant workers and vulnerable groups in Southeast Asia


'Become One by Sharing (Chairman Doung Monk, Chun Tae-jong, Director of Social Affairs)' toured the history and culture with employees of preventive goods sponsoring companies to overcome Corona 19 on November 19th. “Thank you, thank you”, a traditional Korean culture experience event, was held.


This event invites industrial workers who are silently fighting the corona at the quarantine field at a time when the social distancing from the corona re-proliferation is being raised to 1.5 steps ahead of the winter season, and'Being One by Sharing' is a total of 14 from February to November. We had a time in return for our thankful sponsors who warmly brightened our society and gave generous love to our society for sponsoring preventive products (masks, hand sanitizers, sterilizing water, alcohol wipes, quarantine disinfectants, etc.) throughout the times.


In spite of the cold weather with the most autumn rain this year, 32 executives and employees of participating sponsors toured △Ondal Drama Set △Ondal Cave △Danyang Guinsa Temple of Cheontaejong's Headquarters △Jeokjeokgung Palace, etc. In particular, at the Temple Stay Experience Center in Guinsa, I understood and experienced the tea ceremony program and meditation.


At the ceremony to deliver a plaque of appreciation to the sponsoring company on this day, a plaque of appreciation and a gift of “tea” for Guinsa were presented to Monk Grammar, the head of the Korean Buddhism Social Section, Taejong Cheon and Hee-soon Cho, CEO of Worldchem Co., Ltd.


Sponsor Kim Yoon-min, who participated in today's event, said, “I was interested in the vulnerable through a culture of sharing. I am grateful for giving such courtesy and I am happy to be able to heal and contribute to the company in my busy daily life.” “It was a happy day.” I smiled.


On the other hand, in the wake of Kim Jang-cheol,'Sharing and Being One' will hold a'Kimchi of Love, Rice of Life, Sweet Potato Event' for migrant workers and the vulnerable in Southeast Asia on November 21, and silently practice sharing neighbors for the underprivileged. . hpf21@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