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세종시, 산사나무 재배단지 조성...국비 25억 원 투입

김정환 기자 l 기사입력 2020-11-22

본문듣기

가 -가 +

▲ 세종시청사 정문(브레이크뉴스 강민식 기자)     ©강민식 기자

 

세종시가 내년부터 식용·약용식물로 각광 받고 있는 산사나무를 재배단지 종성에 국비 25억 원을 투입한다고 22일 밝혔다.

 

국비 25억 원을 투입해 조성하는 산사나무 재배단지는 교육·체험장을 조성, 산림 분야의 새로운 성장산업으로 육성한다.

 

세종시는 산림청이 공모한 2021년 산림신품종 재배단지 시범사업 대상지로 최종 선정되면서 국비를 확보했다.

 

이번 공모사업은 산림 신품종을 이용한 새로운 산림생명산업 기반을 조성하기 위한 것으로, 현장평가 및 사업계획서 발표를 거쳐 세종과 전남 해남 2곳이 선정됐다.

 

산사나무는 묘목과 생과, 꿀을 이용해 차와 술, 쨈, 의약품, 화제품, 건강식품 등을 상품화할 수 있는 식용·약용작물로 각광 받고 있다.

 

신품종 재배단지 사업예정지는 장군면 봉안리 산지 일원으로 국비 25억 원을 투입해 6㏊ 면적에 2021∼2022년에 걸쳐 대규모 산사나무·구절초 재배단지와 교육·체험장 등을 조성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사업에는 지역 주민을 중심으로 사회적 협동조합을 결성, 생산·판매, 운영의 권한을 부여함으로써 지역 일자리 창출과 주민 소득 증대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Sejong City builds hawthorn cultivation complex...Invests 2.5 billion won in national expenditure]


Sejong City announced on the 22nd that it will invest 2.5 billion won in national expenditure to the cultivation complex for hawthorn trees, which are in the limelight as edible and medicinal plants from next year.


The hawthorn cultivation complex, which is created by investing 2.5 billion won in national expenditure, will create an education and experience center and foster it as a new growth industry in the forest field.


Sejong City secured government funding as it was finally selected as the target site for the 2021 New Forest Variety Cultivation Complex, which was contested by the Forest Service.


This competition project is to create a foundation for a new forest life industry using new forest varieties, and two sites were selected, Sejong and Haenam, Jeollanam-do after on-site evaluation and business plan presentation.


Hawthorn trees are in the spotlight as edible and medicinal crops that can commercialize tea, liquor, jam, medicines, chemicals, and health foods using seedlings, raw fruits, and honey.


The projected site for the new variety cultivation complex is to build a large-scale hawthorn and Gujeolcho cultivation complex and an education and experience center over an area of ​​6㏊ by investing 2.5 billion won in the area of ​​Bongan-ri, Janggun-myeon.


In particular, this project is expected to contribute to revitalization of the local economy by creating, producing, selling, and operating social cooperatives centering on local residents.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