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포토뉴스


Warning: simplexml_load_file(): http://www.breaknews.com/rss/rss_m_main1_utf8.php?np=13:141: parser error : PCDATA invalid Char value 16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i/news_view_m_breaknews_com.php on line 104

Warning: simplexml_load_file(): 세를 뒷받침하기 위해 저금리 정책을 유지한 것으로 보인다.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i/news_view_m_breaknews_com.php on line 104

Warning: simplexml_load_file(): ^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i/news_view_m_breaknews_com.php on line 10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i/news_view_m_breaknews_com.php on line 110

전북,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280명

김현종 기자 l 기사입력 2020-11-26

본문듣기

가 -가 +

 

▲  지난 25일 오후 7시부터 이날 오전 8시까지 군산 17명ㆍ익산 7명ㆍ전주 3명ㆍ김제 1명 등 28명의 신규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해 전북지역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280명으로 늘어났다.  (2020년 11월 26일 오전 8시 기준)  / 도표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전북지역 주요 도시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 신규 확진자가 속출하면서 도내 누적 환자는 280명으로 늘어났다.

 

26일 전북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지난 25일 오후 7시부터 이날 오전 8시까지 군산 17명ㆍ익산 7명ㆍ전주 3명ㆍ김제 1명 등의 신규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해 전북대병원ㆍ군산의료원ㆍ전남 나주 생활치료센터로 각각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전남 나주는 호남권 확진자 발생에 따른 병상 부족 해소와 경증 환자 치료를 위해 지난 25일부터 생활치료센터 운영 재개에 돌입했다.

 

도내 누적 환자 280명을 각 지역별로 살펴보면 ▲ 전주 = 73명 ▲ 익산 = 71명 ▲ 군산 = 59명 ▲ 정읍 = 20명 ▲ 고창・김제 = 각 4명 ▲ 임실 = 3명 ▲ 완주・무주ㆍ장수ㆍ남원 = 각 1명 ▲ 기타 = 42명 등이다.

 

또, 지난 8월 15일 이후 현재까지 237명이 확진 판정을 받은 집계를 살펴보면 ▲ 8월16일~31일 = 44명 ▲ 9월 1일~30일 = 41명 ▲ 10월 1일~31일 = 38명 ▲ 11월 1일~15일 = 13명 ▲18일 = 2명 ▲ 19일 = 13명 ▲ 20일 = 14명 ▲ 21일 = 12명 ▲ 22일 = 9명 ▲ 23일 = 15명 ▲ 24일 = 8명 ▲ 25일 = 16명 ▲ 26일 오전 8시 기준 = 12명 등이다.

 

이들 확진자와 직ㆍ간접 접촉자로 분류된 ▲ 익산 = 390명 ▲ 전주 = 161명 ▲ 군산 = 65명 ▲ 완주 = 40명 ▲ 남원 = 18명 ▲ 김제 = 15명 ▲ 고창 = 11명 ▲ 순창 = 9명 ▲ 정읍 = 7명 ▲ 부안ㆍ무주 = 각 6명 ▲ 진안ㆍ장수 = 각 2명 ▲ 임실 = 1명 등 총 733명이 자가 격리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

 

특히, 자가 격리 중인 733명은 '김장ㆍ원광대병원ㆍ서울 동작구 노량진 임용고시학원ㆍ유치원ㆍ어린이집ㆍ확진자 접촉' 등을 매개로 한 연결고리가 형성돼 있는 만큼, 잠복기를 지나 증세가 발현될 우려가 높아 사실상 지난 8월과 9월 '2차 대유행'을 뛰어넘는 '3차 대유행' 본격화를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이번 유행은 지난 사례와 달리 선제적 조치를 취할 중심적 집단이 없는 일상 속 감염으로 1차 역학조사 결과 드러나, 모임 참석 금지ㆍ불필요한 외출 자제ㆍ손씻기ㆍ마스크 착용ㆍ거리두기 등을 통한 감염 차단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게 방역 당국의 설명이다.

 

현재, 바이러스 확산 추세를 살펴보면 언제ㆍ어디서 감염돼도 이상하지 않을 정도로 감염 위험도가 상승하고 있는 만큼, 방역 당국은 "'나와 내 가족이 '양성' 판정을 받을 수 있다'는 위기의식을 갖고 출ㆍ퇴근과 같은 필수적 외출 외에는 가급적 자택에 머무르고 마스크 착용ㆍ손씻기ㆍ일정 거리두기 등 개인위생 수칙 준수"를 강조했다.

 

실제로, 지난 25일과 26일 군산에서 발생한 신규 확진자의 경우 11일부터 나흘 동안 경기도 가평의 김장 모임에 다녀온 확진자와 접촉하는 과정에 3가족에게 전파됐고 유치원과 어린이집 등을 통해 원아ㆍ부모ㆍ교사 등이 바이러스에 노출된 양상을 드러내며 지역 소규모 '연쇄 감염(n차)'으로 무려 23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군산ㆍ익산ㆍ전주ㆍ김제시 보건당국은 이들 신규 확진자의 자택에 대한 방역을 마무리하고 휴대폰 위치추적ㆍ카드사용내역ㆍ폐쇄회로(CCTV) 카메라 영상 분석 등을 통해 정확한 이동 동선과 접촉자 등을 파악하고 있다.

 

한편, 송하진 전북지사는 지난 20일 담화문을 통해 "▲ 모임이 잦은 연말ㆍ연시 다른 지역 방문 최대한 자제 ▲ 수능 이후 및 크리스마스 연휴 시기 외출과 송년회ㆍ해맞이 등의 모임은 더 큰 공동체 안전을 위해 삼가 ▲ 불가피하게 타지를 방문했거나 모임에 참석했다면 최소 3일은 가족ㆍ직장동료와 접촉 주의 및 타인을 배려하는 거리 두기 실천 등의 3ㆍ3핵심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280 cumulative corona 19 confirmed cases

Kimjang in Gapyeong, Gyeonggi-do... Infection of '23 people in Gunsan' formed a link

 

Reporter Kim Hyun-jong

 

The cumulative number of patients in the province increased to 280 as new confirmed cases of the corona 19 virus appeared one after another in major cities in the Jeonbuk region.

 

According to the Jeonbuk-do health authorities on the 26th, from 7 pm to 8 am on the 25th, 17 new cases in Gunsan, 7 in Iksan, 3 in Jeonju, and 1 in Gimje occurred, and Je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Gunsan Medical Center, and Jeonnam They are each being transferred to the Naju Life Therapy Center for treatment.

 

Naju, Jeollanam-do has resumed operation of the life treatment center from the 25th to resolve the shortage of hospital beds and treat mild patients due to the outbreak of confirmed cases in the Honam area.

 

Looking at the cumulative 280 patients in the province by region ▲ Jeonju = 73 ▲ Iksan = 71 ▲ Gunsan = 59 ▲ Jeongeup = 20 ▲ Gochang, Gimje = 4 each ▲ Imsil = 3 ▲ Wanju, Muju, Jangsuㆍ Namwon = 1 person each ▲ Others = 42 people.

 

Classified as direct or indirect contact with these confirmed patients ▲ Iksan = 390 people ▲ Jeonju = 161 ▲ Gunsan = 65 ▲ Wanju = 40 ▲ Namwon = 18 ▲ Gimje = 15 ▲ Gochang = 11 ▲ Sunchang = 9 Persons ▲ Jeongeup = 7 people ▲ Buanㆍ Muju = 6 people each ▲ Jinanㆍ Jangsu = 2 people each ▲ Imsil = 1 person A total of 733 people are in self-isolation.

 

In particular, 733 people who are in self-quarantine have a link through'Kimjang·Wonkwang University Hospital·Noryangjin Appointment Examination Academy in Dongjak-gu, Seoul·Kindergarten·Daycare Center·Confirmation contact, so there is a concern that symptoms will develop after the incubation period In fact, it is impossible to rule out the'third pandemic', which surpassed the'second pandemic' in August and September.

 

Unlike the previous case, this epidemic is an infection in daily life where there is no central group to take preemptive measures, and the results of the first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are revealed. Above all, the prevention of infection through banning attendance at meetings, refraining from going out unnecessary, washing hands, wearing a mask, and keeping a distance. The quarantine authorities explained that it is important.

 

Looking at the current trend of the spread of the virus, the risk of infection is rising to the extent that it is not unusual no matter where or when it is infected, so the quarantine authorities "commit to work with a sense of crisis that'I and my family can be judged'positive'.' Excluding the essential outings, stay at home as much as possible and observe personal hygiene rules such as wearing a mask, washing hands, and keeping a certain distance away.”

 

In fact, in the case of a new confirmed case that occurred in Gunsan on the 25th and 26th, it was spread to three families in the process of contacting the confirmed person who had attended a kimchi meeting in Gapyeong, Gyeonggi-do for four days from the 11th. A whopping 23 people were judged as'positive' for a small-scale'serial infection (n order)' in the region, revealing the pattern of exposure to the virus.

 

The health authorities in Gunsan, Iksan, Jeonju, and Gimje have completed the quarantine of the homes of these new confirmed patients, and are grasping the exact movement lines and contacts through cell phone location tracking, card usage history, and CCTV camera image analysis.

 

On the other hand, Jeonbuk Governor Song Ha-jin said in a statement on the 20th, “▲ Refrain from visiting other areas during the year-end and New Year periods, where meetings are frequent ▲ Refrain from going out after the SAT and during the Christmas holidays, and refraining from gatherings such as year-end parties and sunrise for greater community safety ▲ Inevitable If you have visited other places or attended meetings, he asked you to observe the 3/3 core rules, such as contact attention with family and co-workers for at least 3 days, and the practice of keeping distance with consideration for others."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북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