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민생당 “검찰총장의 임기보장, 검찰 정치적 중립성의 바로미터!” 논평

박정대 기자 l 기사입력 2020-11-26

본문듣기

가 -가 +

▲ 추미애 법무부 장관.  ©뉴시스

민생당 박정희 대변인은 26일 발표한 검찰총장의 임기보장, 검찰 정치적 중립성의 바로미터!” 제목의 논평에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해 직무배제와 징계절차를 취하고 있다. 여권에서는 기다렸다는 듯이 윤 총장의 사퇴 또는 해임을 운운하고 있다. 임명권자인 문 대통령은 침묵하고 있다. 묵시적 동의로 해석될 소지가 다분하다. 추 장관의 조치는 공수처 설치 등 검찰개혁과는 하등의 관계가 없다. 오히려 검찰개혁의 진정성을 의심할 만한 사태라면서 윤 총장의 임기는 검찰청법에 의해 2019725일부터 2021724일까지 2년이다. 문 대통령은 진정한 검찰개혁의 성공을 바란다면, 윤 총장의 임기를 보장해 주어야 한다. 윤 총장의 임기보장은 검찰 정치적 중립성의 바로미터다. 신뢰받지 못한 검찰개혁은 결국 실패한다는 것을 문 정부는 명심해야 하고 자중자애하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Minsaeng Party “The Prosecutor General’s term guarantee, a barometer of political neutrality!” comment

-Reporter Park Jeong-dae

 

Minsaeng Party spokesman Park Jeong-hee announced on the 26th, “The Prosecutor General’s term guarantee, a barometer of prosecution political neutrality!” In the commentary under the title, “Minister of Justice Choo Mi-ae is taking a job exclusion and disciplinary procedure for Prosecutor General Yoon Seok-yeol. In the passport, as if waiting, Yun's resignation or dismissal is hailed. President Moon, the appointee, is silent. It is highly likely to be interpreted as an implied consent. Minister Chu's actions have nothing to do with the reform of the prosecution, such as the establishment of an airlift. Rather, it is a situation that doubts the authenticity of the prosecution reform,” he said. If President Moon wants the success of genuine prosecution reform, he must guarantee the term of President Yoon. Yun's term guarantee is a barometer of political neutrality at the prosecution. The Moon administration should keep in mind that the reform of the untrusted prosecution will eventually fail, and hope to be self-respecting.”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