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포토뉴스


Warning: simplexml_load_file(): http://www.breaknews.com/rss/rss_m_main1_utf8.php?np=13:141: parser error : PCDATA invalid Char value 16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i/news_view_m_breaknews_com.php on line 104

Warning: simplexml_load_file(): 세를 뒷받침하기 위해 저금리 정책을 유지한 것으로 보인다.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i/news_view_m_breaknews_com.php on line 104

Warning: simplexml_load_file(): ^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i/news_view_m_breaknews_com.php on line 10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i/news_view_m_breaknews_com.php on line 110

추미애 장관 "검사들 당연하단 태도, 당혹감 넘어 또 다른 충격"

정명훈 기자 l 기사입력 2020-11-27

본문듣기

가 -가 +

▲ 추미애 법무부장관이 27일 오전 경기 과천시 정부과천청사 법무부로 출근하고 있다. 2020.11.27.     ©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정명훈 기자= 추미애 법무부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직무집행 정지 명령 이후 검사들의 '집단성명' 사태에 대해 "당혹감을 넘어 또 다른 충격을 받았다"고 밝혔다.

 

추 장관은 27일 법무부를 통해 출입기자단에게 보낸 문자메시지를 통해 "국민들과 함께 해 온 검찰개혁 노력이 모두 물거품으로 돌아가는 것 같아 심한 자괴감을 느꼈다"며 이같이 말했다.

 

추 장관은 먼저 "사상초유의 검찰총장에 대한 징계청구 및 직무배제로 검찰조직이 받았을 충격과 당혹스러움을 충분히 이해한다"며 "검사들의 입장 표명은 검찰조직 수장의 갑작스런 공백에 대한 상실감과 검찰조직을 아끼는 마음에 기반하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추 장관은 하지만 "문건 작성이 통상의 업무일 뿐 아무런 문제가 없다는 입장을 밝히면서도 법원과 판사들에게는 한마디 사과조차 하지 않는 것에 크게 실망을 했다"면서 "검사들이 이번 조치에 대해 여러 의견을 나누고 입장을 발표하는 가운데 이번 판사 불법사찰 문건에 대해서는 아무런 언급이 없고 당연시하는 듯한 태도를 보고 너무나 큰 인식의 간극에 당혹감을 넘어 또 다른 충격을 받았다"고 했다.

 

그는 이어 이번 조치에 대해 "적법한 절차에 따라 검찰총장에 대한 여러 비위의혹에 대한 충분한 진상확인과 감찰 조사 기간을 거쳐 징계청구에 이를 정도로 구체적인 명백한 진술과 방대한 근거자료를 수집해 이뤄진 것"이라며 "감찰에 그 어떤 성역이 있을 수 없음에도 검찰총장이 조사에 전혀 응하지 않는 상황에서 특히 헌법가치를 훼손하는 판사 불법사찰 문건의 심각성과 중대성, 긴급성 등을 고려해 직무집행정지 조치를 취하지 않을 수 없었다"고 설명했다.

 

추 장관은 또한 "개별 검사가 의견을 나누는 차원을 넘어 대검 수사정보정책관실이 검찰총장의 지시에 따라 판사들의 많은 판결 중 특정 판결만 분류해 이념적 낙인을 찍고 모욕적 인격을 부여한 것"이라며 "이미 역사 속에 사라진 과거 권위주의 정권 시절의 정보기관의 불법사찰과 아무런 차이를 발견하기 어려웠다"고 지적했다.

 

추 장관은 아울러 "전직 대통령 2명을 구속하고, 전직 대법원장을 구속하였다고 해 국민들이 검찰에 헌법가치를 함부로 훼손할 수 있는 무소불위의 절대 권한을 부여한 것이 아니다"라며 "그럼에도 특정 수사 목적을 위해서는 검찰은 판사 사찰을 포함해 그 무엇도 할 수 있다는 무서운 단면을 그대로 보여준 것이라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번 판사 불법사찰 문제는 징계, 수사와는 별도로 법원을 포함한 사회적 논의가 반드시 필요하다"며 "검찰조직은 과연 이런 일이 관행적으로 있어 왔는지 등 숨김없이 진지한 논의를 하여 국민들께 보고할 의무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Secretary Choo Mi-ae "An attitude that the prosecutors take for granted.. Another shock beyond embarrassment"

 

Justice Minister Choo Mi-ae said, "I was shocked by another shock beyond embarrassment" about the'group statement' of prosecutors after an order to suspend the execution of duties to Prosecutor General Yoon Seok-yeol.

 

Minister Chu said in a text message sent to the entry and exit reporters through the Ministry of Justice on the 27th, saying, "I felt severe self-destruction as all the prosecution reform efforts I had been working with the people seemed to be going back to waste."

 

Minister Chu said, "I fully understand the shock and embarrassment that the prosecution organization would have received from disciplinary claims and excuses from the prosecutor general of the prosecution," said "the prosecutors' stance expressed the sense of loss of the sudden vacancy of the prosecutor's office and the prosecution organization. I think that it is based on a heart that cares for them."

 

However, Minister Chu said, "While writing the document is a normal business and there is no problem, I was greatly disappointed that I did not even apologize to the courts and judges." In the midst of announcing this, the judge said, “I was shocked by the embarrassment of the gap of perception too large when I saw the attitude that there was no mention of the judge's illegal inspection document and took it for granted.

 

He added, "According to the lawful procedure, it was made by collecting a large amount of evidence and a detailed statement enough to lead to a disciplinary claim after a sufficient fact check on various misconduct against the prosecutor general and after a prosecution investigation period." In the situation where the prosecutor general did not respond to the investigation even though there could be no sanctuary, in particular, taking into account the seriousness, materiality, and urgency of the illegal investigation documents that undermine the constitutional value, he was forced to take measures to suspend his or her duties." Explained.

 

Minister Chu also said, "Beyond the level of sharing opinions by individual prosecutors, the Office of the Supreme Prosecutors' Investigation Information Policy Office classified only certain judgments among the many judgments of the judges under the direction of the prosecutor general, putting an ideological stigma and giving an insulting character." He pointed out that it was difficult to find any difference from the illegal inspections of intelligence agencies in the days of the authoritarian regime that disappeared in the past.

 

Minister Chu also said, "Just because the two former presidents were arrested and the former Supreme Court chief, the people did not give the prosecution the absolute power to damage the constitutional value without permission," he said. "However, for specific investigation purposes, the prosecution "I think it showed a terrifying section of being able to do anything, including the judges' inspections."

 

He added, "This issue of illegal investigation by judges requires a social discussion including the court separately from disciplinary action and investigation," he said. "The prosecution organization is obligated to discuss seriously and report to the public whether this has been customary. I think there is," he added.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